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알선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조국 부부 등 뇌물액 115억” 투기감시센터서 추가 고발

    “조국 부부 등 뇌물액 115억” 투기감시센터서 추가 고발 유료

    ... 고발 인원과 뇌물액을 늘렸다. 16일 투기자본감시센터는 조국 전 장관, 정경심 교수와 함께 더블유에프엠(WFM)·바이오리더스·익성 관계자 17명을 공직자윤리법, 특정범죄가중처벌법(뇌물 알선수재와 국고 손실)과 자본시장법(주가 조작), 특정경제가중처벌법(횡령) 위반 혐의로 고발했다. 뇌물 액수는 115억원, 총 범죄 금액은 280억원으로 추산했다. 지난 1차 고발 당시에는 뇌물액 ...
  • 여차하면 한국 뜬다…6억짜리 미국 '이민티켓' 구입 행렬

    여차하면 한국 뜬다…6억짜리 미국 '이민티켓' 구입 행렬 유료

    ... 인천공항 출국장. [중앙포토] ━ 20대는 물론 70대 고령층도 '보험'들듯 이민티켓 구입 이민을 저울질하는 이들에게 가장 인기가 있는 것은 미국행 투자이민(EB-5)이다. 해외이주알선업체인 고려이주공사의 정이재 이사는 “영어점수나 투자액 등을 점수로 매기는 캐나다ㆍ호주와 달리 미국은 50만 달러(약 6억원)를 투자해 일자리를 만들면 비자를 받을 수 있다”며 “더욱이 다음 ...
  • 윤 총경, 조국펀드 관련사 알선수재 혐의 구속 유료

    버닝썬 사건에서 '경찰총장'으로 불리며 경찰 유착 의혹의 중심에 섰던 윤모(49) 총경이 구속됐다. 서울중앙지법 송경호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10일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알선수재 등 혐의로 구속영장이 청구된 윤 총경의 영장을 발부했다. 송 부장판사는 “범죄 혐의 상당부분이 소명되고, 증거 인멸 염려가 있다”고 밝혔다. 윤 총경은 가수 승리(본명 이승현)와 동업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