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앞다리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박정호 논설위원이 간다] 252만자 보물창고를 캐다, 더 잘사는 나라를 그리다

    [박정호 논설위원이 간다] 252만자 보물창고를 캐다, 더 잘사는 나라를 그리다 유료

    ... 사람들 조선시대 생활문화를 집대성한 서유구의 『임원경제지』를 현대어로 옮기고 있는 연구진들. 줄 왼쪽부터 시계 반대 방향으로 정정기·정명현·민철기·최시남·김광명·김현진·김용미·김수연씨. ... 보면 음풍농월로 들리지만 실상은 정반대다. 농업·상업·의학부터 건축·요리·예술까지 옛사람들의 림살이를 16가지 주제로 나눠 총 2만8000가지 문물을 조목조목 짚은 실용서에 가깝다. 공자 ...
  • [서소문 포럼] 고유정은 어떻게 괴물이 되었나

    [서소문 포럼] 고유정은 어떻게 괴물이 되었나 유료

    ... 스타일이었습니다.”(대학 친구) “서글서글하고 서비스직에 어울릴만한 말투에 누구에게 나쁜 감정을 성격은 아니었어요.”(전 직장 동료) 고유정(36)에 대한 주변 사람들의 증언을 듣다 보면 ... 고유정과의 대질 조사 얘기가 나온다. 한 소아과 전문의는 “생후 4~5개월이면 몰라도 다섯 짜리가 자다가 아버지 다리에 눌려 사망하는 사례는 보지도 못했고 납득이 안 되는 일”이라고 말한다. ...
  • [이슈IS] '68일만 석방' 박유천, 무덤 판 불명예 은퇴→"봉사의 삶"

    [이슈IS] '68일만 석방' 박유천, 무덤 판 불명예 은퇴→"봉사의 삶" 유료

    ... 2일 오전 집행유예를 선고받고 경기 수원구치소에서 석방된 박유천은 초췌한 모습으로 카메라 에 섰다. 수염은 제멋대로 자랐고 머리도 수감 전 갈색 염색 그대로 길게 자라 바람에 흩날렸다. ... 하셨을지, 얼마나 많은 눈물을 흘렸을지 가늠할 수 없었다. 큰 죄를 지었구나라는 것을 느꼈다. 으로는 누릴 수 있는 최소한의 자유를 잃지 않도록 잘 겠다"고 눈물로 양형을 호소했다. 박유천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