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양성희의 시시각각] BTS와 '어벤져스'
    [양성희의 시시각각] BTS와 '어벤져스' 유료 양성희 논설위원 지금 놀라운 두 문화 현상을 보고 있다. 전지구적으로 성공하며 문화사를 바꾸고 있다. 변방의 아이돌로 서구 주류 음악계를 '접수'한 BTS, 영화사를 새롭게 쓰고 있는 마블 영화 '어벤져스:엔드게임(어벤져스4)' 얘기다. 우선 BTS. 가는 길이 역사가 된다는 게 딱 이들 얘기다. 새 앨범 '맵 오브 더 소울:페르소나'의 발표 무대가 한국 ...
  • [양성희의 시시각각] BTS와 '어벤져스'
    [양성희의 시시각각] BTS와 '어벤져스' 유료 양성희 논설위원 지금 놀라운 두 문화 현상을 보고 있다. 전지구적으로 성공하며 문화사를 바꾸고 있다. 변방의 아이돌로 서구 주류 음악계를 '접수'한 BTS, 영화사를 새롭게 쓰고 있는 마블 영화 '어벤져스:엔드게임(어벤져스4)' 얘기다. 우선 BTS. 가는 길이 역사가 된다는 게 딱 이들 얘기다. 새 앨범 '맵 오브 더 소울:페르소나'의 발표 무대가 한국 ...
  • [양성희의 시시각각] 공영방송의 자리
    [양성희의 시시각각] 공영방송의 자리 유료 양성희 논설위원 KBS가 또다시 편파 논란에 휘말렸다. 자유한국당은 잇단 '정권편향' 보도를 비판하며 'KBS 헌법파괴 저지 및 수신료 분리징수 특위'를 꾸렸다. 보수성향의 KBS공영노조는 경영진을 향해 “특정 노조와 손잡고 정권에 방송을 헌납했다”고 비판했다. 물론 진보진영의 생각은 다르다. 문재인 대통령이 취임 일성으로 주문한 '공영방송 바로세우기'가 이루어졌다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