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선수들 바꿀 메시지 찾아라"…'뜨겁고 차가운' 작전타임
    "선수들 바꿀 메시지 찾아라"…'뜨겁고 차가운' 작전타임 ... 던져야 합니다. [신영철/우리카드 감독 : 각자 하면 안 돼요. 참 나, 웃기네.] [최태웅/현대캐피탈 감독 : 계속 무너지는 이유가 뭐냐고, 불만 있어?] 올스타전에서 외국인 선수가 따라 ... 작전타임의 풍경들. [이성희/KGC인삼공사 전 감독 (2014년) : 지금 장난할 때야?] [양철호/현대건설 전 감독 (2015년) : 팬들한테 쪽팔리지도 않냐?] 이제는 어떻게 선수들의 마음을 ...
  • "자신 있게 때려!"…프로배구 '뜨겁고 차가운' 작전타임
    "자신 있게 때려!"…프로배구 '뜨겁고 차가운' 작전타임 ... 작전타임의 풍경들. [이성희/KGC인삼공사 전 감독 (2014년) : 지금 장난할 때야?] [양철호/현대건설 전 감독 (2015년) : 팬들한테 쪽팔리지도 않냐?] 이제는 어떻게 선수들의 마음을 ... 스파이크를 내리꽂는 코트에서는 오늘도 경기 흐름을 바꾸는 명언이 쏟아집니다. JTBC 핫클릭 현대캐피탈, 삼성화재에 완승…단독 선두 유지 정지윤, '19 득점' 맹활약…현대건설, 도로공사 ...
  • 은퇴하는 한유미, 마지막 수상은 베스트 드레서상
    은퇴하는 한유미, 마지막 수상은 베스트 드레서상 프로배구 선수 생활을 마감하는 현대건설의 레프트 공격수 한유미(36)가 마지막 시상식에서 가장 아름다운 선수가 됐다. 2017~18시즌 프로배구 시상식에서 베스트 드레서상을 받은 현대건설 ... 레프트 한유미. [사진 한국배구연맹] 이후 비치발리볼 선수로 활약했지만, 2014년 당시 현대건설 사령탑이었던 양철호 감독의 부름을 받아 현대건설로 돌아왔다. 현대건설이 2015~16시즌 우승하는 ... #한유미 #현대건설 #프로배구 #여자프로배구 #레프트 #베스트드레서 #은퇴
  • 한유미 20년 프로 코트 떠난다…은퇴식은 추후
    한유미 20년 프로 코트 떠난다…은퇴식은 추후 여자 프로배구 현대건설의 레프트 한유미(36)가 20년 동안 정들었던 코트를 떠난다. 현대건설은 "1999년 프로 입단한 한유미가 이번 시즌을 끝으로 은퇴한다"고 27일 발표했다. ... 뒤 한 차례 은퇴를 한 바 있다. 이후 비치발리볼 선수로 활약한 한유미는 2014년 당시 양철호 현대건설 감독의 부름을 받아 다시 친정팀으로 돌아왔고 현대건설이 2015-16시즌 우승하는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코트의 왕별, 문성민
    코트의 왕별, 문성민 유료 문성민 문성민(30·현대캐피탈)이 프로배구 최고의 별이 됐다. 문성민은 29일 서울 양재동 더케이호텔에서 열린 2015-16시즌 V-리그 시상식에서 정규리그 최우수선수(MVP)로 ... 기록하는 등 공격 전 부문에서 고른 활약을 펼쳤다. 감독상은 김세진(42) OK저축은행 감독과 양철호(41) 현대건설 감독이 수상했다. 신인상은 남자부 우리카드 나경복(22), 여자부 GS칼텍스 ...
  • 퍼펙트 현대건설…여자배구 챔피언 유료 여자 프로배구 현대건설이 통산 두번째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렸다. 현대건설은 21일 수원실내체육관에서 열린 IBK기업은행과의 2015-2016시즌 챔피언결정(5전3승제) 3차전에서 세트 ... 주장 양효진은 기자단 투표 총 29표 중 23표를 얻어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됐다. 양철호(41) 현대건설 감독은 “선수들 개개인의 장점을 부각시킨 게 우승 비결”이라고 말했다. '디펜딩 ...
  • 힘 빼고 부드럽게 꽃사슴이 살아났다
    힘 빼고 부드럽게 꽃사슴이 살아났다 유료 ... 할수록 모르겠다. 욕심을 버리니 마음이 편하다”고 말했다. [용인=신인섭 기자] 여자프로배구 현대건설 라이트 황연주(29·1m77㎝)는 다 가진 선수였다. 우승컵을 네 번이나 들어올렸고, 2011년엔 ... 위험이 늘 있었다. 하지만 부상으로 부진했다고 말하고 싶지 않다. 이번 시즌은 참 절실했다. 양철호 감독님이 자신감을 많이 심어주셨다. 또 무조건 공격적으로 가지 않고 강약을 적절히 섞는 플레이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