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언론보도 보고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무서운 타이밍"…반일 바람 탄 영화들

    "무서운 타이밍"…반일 바람 탄 영화들

    ... 미제 사건 수사반'에 출연할 정도로 일본 내에서 높은 인기를 구가하는 배우다. 일본 언론은 기다렸다는 듯이 키타무라 카즈키를 공격하고 있다. 우익 성향의 주간지 슈칸신초는 "'봉오동 ... 키타무라 카즈키가 매국노라는 비난을 받을지도 모르는 영화에 출연한 이유가 이해 되지 않는다"고 보도했다. 오는 25일 개봉하는 다큐멘터리 영화 '주전장'은 일본계 미국인 감독, ...
  • 우간다서 에볼라 사망자 발생…WHO 비상사태 선포 검토

    우간다서 에볼라 사망자 발생…WHO 비상사태 선포 검토

    ... 에볼라에 감염이 된 1600여 명이 사망을 했는데요, 이웃 국가인 우간다에서 환자가 추가로 보고되면서 WHO가 비상사태 선포를 검토하고 있습니다. 보도국 연결해서 알아보겠습니다. 안태훈 기자, ... 사망자는 1600여 명에 이릅니다. 게다가 이웃나라 우간다에서도 지난달 2명의 에볼라 사망자가 보고됐습니다. 이어 불과 1주일 전인 지난 11일에는 우간다의 한 시장을 다녀간 콩고 출신 여성이 ...
  • 메르켈, 세 차례 건강 이상증세···그가 떨자 유럽도 떤다

    메르켈, 세 차례 건강 이상증세···그가 떨자 유럽도 떤다

    ... 탈수 증상이 나타난 것 같다고 해명했다. 하지만 이후에도 비슷한 증상이 계속되면서 독일 현지 언론들은 그의 건강 관련 기사를 쏟아내고 있다. 지금은 메르켈이 등장하는 모든 현장에서 일거수일투족이 ... 책임감을 갖고 있다”며 “나이가 들고 있다는 것을 인식하고 있고, 많은 관심을 갖고 건강을 돌보고 있다”고 설명했다. “(65세 생일을 맞는 게) 젊어지는 건 아니지만, 경험이 더 많아졌다는 ...
  • [예영준의 시선] '설마 타령'과 '희망적 사고'란 이름의 쌍둥이

    [예영준의 시선] '설마 타령'과 '희망적 사고'란 이름의 쌍둥이

    ... 예상되던 일이다. 일본이 100여개 항목의 보복 리스트를 준비하고 있다는 건 연초부터 모든 일본 언론보도한 기정사실이었다. 많은 전문가와 언론들이 “단순한 으름장이 아니다”며 일본의 분위기를 ... '설마'는 '희망적 사고(wishful thinking)'와 같이 붙어 다니는 쌍둥이다. 보고 싶은 것만 보고 세상이 내가 원하는 대로 움직일 것이라 기대하는 희망적 사고에 빠지면 냉정하게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언론이 정부 비판하면 '매국'인가 유료

    ... “국익의 시각으로 바라봐 주시길 바라는 당부의 말씀”이라고 설명했다. 전날 조국 민정수석도 두 언론보도물 일본어 번역판의 제목을 문제 삼는 페이스북 글을 올리며 '매국적 제목'이라고 비난했다. ... 것도 어불성설이다. 독선(獨善)의 굴레에서 벗어나길 바란다. 잘못된 정책으로 가는 정부를 보고언론이 입 다물고 눈치만 보는 게 과연 국익을 위하는 것인가. 중앙일보는 결코 그렇게 생각하지 ...
  • [예영준의 시선] '설마 타령'과 '희망적 사고'란 이름의 쌍둥이

    [예영준의 시선] '설마 타령'과 '희망적 사고'란 이름의 쌍둥이 유료

    ... 예상되던 일이다. 일본이 100여개 항목의 보복 리스트를 준비하고 있다는 건 연초부터 모든 일본 언론보도한 기정사실이었다. 많은 전문가와 언론들이 “단순한 으름장이 아니다”며 일본의 분위기를 ... '설마'는 '희망적 사고(wishful thinking)'와 같이 붙어 다니는 쌍둥이다. 보고 싶은 것만 보고 세상이 내가 원하는 대로 움직일 것이라 기대하는 희망적 사고에 빠지면 냉정하게 ...
  • [팩트체크] Q 한국이 캐치올 규제 어겼다? A 산업부 “일본보다 엄격 적용”

    [팩트체크] Q 한국이 캐치올 규제 어겼다? A 산업부 “일본보다 엄격 적용” 유료

    ... 측은 한국의 구체적인 캐치올 규제 위반 사례에 대해서는 함구했다. 다만 후지TV·산케이신문 등 일본 언론이 지난 4년간 무기로 전용 가능한 전략물자를 156차례 한국이 밀수출했다고 보도한 것을 고려하면 한국의 전략물자 통제가 제대로 이행되고 있지 않다는 주장인 것으로 전문가들은 보고 있다. 그래픽=김주원 기자 zoom@joongang.co.kr 관련기사 “한·일 갈등 강대강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