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에밀레종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에밀레종소리' 경주 척사항등대에서 부활

    '에밀레종소리' 경주 척사항등대에서 부활

    ... 기자 = 경북 포항지방해양수산청(청장 지일구)은 경주시 척사항 북방파제등대에 '성덕대왕신' 형태의 각을 건립하고 실제 '에밀레종소리'를 들을 수 있는 타종기능과 선박의 안전한 항해 지원을 위한 야간 조명시설도 설치했다고 7일 밝혔다. 매일 12시 정각과 오후 6시에 재현되는 에밀레종 소리는 잔잔한 감동과 신비감으로 어민들의 풍어와 어선의 무사고를 기원하는 염원을 담고 있...
  • 주류업계, 디자인 변화로 소비자 눈길 공략

    주류업계, 디자인 변화로 소비자 눈길 공략

    ... 강렬한 색의 라벨을 사용한 점 등이 눈에 띈다. 국내 전통주도 스토리를 담은 독특한 용기를 사용하고 있다. 조선시대부터 전해오는 이강주는 전통을 계승한다는 취지를 담아 청자 향로, 에밀레종 등의 국보를 병으로 만들었다. 라벨을 통해 새로운 느낌을 강조하는 사례도 있다. 서울장수주식회사는 신제품 '인생막걸리'를 출시하면서 젊은 층을 공략하기 위해 시시각각 변화하는 빛을 담아내는 스테인드글라스를 ...
  • [경주소식]시, 신라대종 타종체험관 신축 추진 등

    [경주소식]시, 신라대 타종체험관 신축 추진 등

    【경주=뉴시스】 이은희 기자 = ◇시, 신라대 타종체험관 신축 추진 경북 경주시는 성덕대왕신(에밀레종)을 재현하고자 제작한 신라대 각 인근에 타종체험관 신축을 추진한다. 3일 ... 위해 경주시는 내년 5월 준공을 목표로 최근 실시설계를 완료하고 착공에 들어갔다. 한편 신라대(20.17t)은 3년의 제작과정을 거쳐 지난 2016년에 완성, 3·1절 기념일 또는 제야의 ...
  • 다섯 아이들이 문 열었다…평창올림픽 화려한 개회식

    다섯 아이들이 문 열었다…평창올림픽 화려한 개회식

    9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개막식을 알리는 축포를 쏘고 있다. [중앙포토] 평창 겨울올림픽이 화려한 개막식을 열었다. 9일 오후 8시 평창 올림픽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개막식이 5명의 아이들과 함께 시작됐다. 이날 개막식은 한국 고유의 전통을 알릴 수 있는 무대와 현대 한국의 테크놀로지가 결합...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학생이 낸 특허·논문에 낯선 이름 … 알고 보니 지도교수 가족 끼워넣기

    학생이 낸 특허·논문에 낯선 이름 … 알고 보니 지도교수 가족 끼워넣기 유료

    ... '공돌이'들이 자주 사용하는 표현 중에 '공밀레'가 있다. 열악한 연구 환경 속에서 최소한의 비용으로 만든, 연구생들의 피와 땀이 토대가 된 결과물을 일컫는다. 어린 아이를 공양해 만들었다는 '에밀레종'에서 유래한 은어다. 대학원생들은 “또 교수님만 좋은 공밀레가 됐네”라고 자조한다. ② 가성비 보존의 법칙 : 대학원생 인건비는 최저값을 유지한다 공돌이들이 '가성비(가격 대비 효용 )' ...
  • 성벽 쌓을 때 인신공양 추정 … 월성서 신라인 유골 발굴

    성벽 쌓을 때 인신공양 추정 … 월성서 신라인 유골 발굴 유료

    ... 제작된 작은 항아리 3개와 컵 모양 토기가 놓여 있었다. 성벽 또한 5세기에 축조해 6세기에 최 보수한 사실이 확인됐다. 경주문화재연구소 박윤정 학예실장은 “별도의 매장시설이 없어 사람을 ... 유물터에서 거꾸로 처박힌 어린아이의 유골이 나와 인신공양설이 제기됐고, 신라를 대표하는 성덕대왕 신(국보 제29호·에밀레종)에도 아이를 넣어 주조했다는 얘기가 전해진다. 이종훈 소장은 “후세 ...
  • [임문영의 호모디지쿠스] 단순 코딩 기술보다 '컴퓨팅 사고'가 중요한 시대 유료

    ... 생각한다. 이런 사회적 풍토를 보여주는 인터넷 전설이 있다. '공밀레'라는 슬픈 전설인데 프로그래머 남편 이야기처럼 이것도 자학적이다. 신라 성덕대왕 신종을 만들 때 어린아이를 공양해 소리에서 '에밀레에밀레…' 소리가 났다는 이야기(실제로는 일제강점기 때 지어낸 이야기라고 함)를 들어보았을 것이다. 이처럼 말도 안 되는 억지 요구를 하는 윗사람들 때문에 공돌이를 희생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