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여고생 강간살인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71세 법의학자, 자기 피 뽑아 밝혔다…드들강 살인의 진실

    71세 법의학자, 자기 피 뽑아 밝혔다…드들강 살인의 진실 유료

    12일 단국대 연구실의 이정빈 석좌교수. 모니터 속은 이 교수가 '드들강 여고생 강간살인 사건'의 실마리를 찾기 위해 활용한 여성 신체 내부 그림. [사진 김경록 기자] 전남 나주 ... 사건을 넘겨받아 수사를 시작한 시점이다. 앞서 경찰은 2001년 2월 4일 숨진 채 발견된 여고생 박양 체내에서 발견된 성폭행 용의자의 유전자(DNA)와 김모(40)씨의 DNA가 일치한다는 ...
  • 드들강 여고생 살인 16년 만에 단죄…엄마, 딸 유골 뿌린 곳 찾아 “이제 마음 편히 쉬렴”

    드들강 여고생 살인 16년 만에 단죄…엄마, 딸 유골 뿌린 곳 찾아 “이제 마음 편히 쉬렴” 유료

    '나주 드들강 여고생 살인사건' 피해자의 어머니가 11일 광주지법에서 범인에게 무기징역 판결이 내려진 뒤 눈물을 흘리며 법원을 나서고 있다. [뉴시스] “피고인에게 무기징역을 선고한다.” 11일 오전 10시쯤 광주지방법원 302호 법정. 여고생을 성폭행한 뒤 살해한 혐의(강간살인)로 피고인석에 앉은 김모(40)씨에게 재판장이 무기징역형을 선고하자 방청석 ...
  • 여고생 강간·살해 '드들강 사건'…15년 만에 용의자 법정 세운다 유료

    2001년 발생한 전남 나주 드들강 여고생 살인사건 용의자가 15년 만에 법정에 선다. 광주지검 강력부(부장 박영빈)는 7일 여고생을 성폭행하고 살해한 혐의(강간살인)로 김모(39)씨를 ... 선고받고 현재 광주교도소에서 복역 중이다. 김씨는 2001년 2월 4일 새벽 드들강변에서 당시 여고생이던 박모(17)양을 성폭행한 뒤 목을 조르고 강물에 빠뜨려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