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인물

여환섭
여환섭 (呂煥燮 / Yeo,Whan-Sup)
출생년도 1968년
직업 법조인
소속기관 [現] 청주지방검찰청 검사장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박형철·진재선·김성훈…검찰 실세로 떠오른 '윤석열 사단'
    박형철·진재선·김성훈…검찰 실세로 떠오른 '윤석열 사단' 유료 ... 과학수사부장과 증권 범죄 수사 전문가로 '여의도 저승사자'라는 별명이 붙은 문찬석(58·24기) 대검 기조부장도 서울중앙지검장 후보로 언급된다. 수사단을 맡아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을 구속기소한 여환섭(51·24기) 청주지검장도 후보군에 속한다. 검찰 요직 차지한 국정원 댓글 수사팀 윤 후보자의 지명과 함께 과거 국정원 댓글 사건 수사팀도 주목받고 있다. 윤 후보자는 서울중앙지검장이 된 ...
  • [노트북을 열며] 과거 집착이 부르는 대통령의 하명수사
    [노트북을 열며] 과거 집착이 부르는 대통령의 하명수사 유료 ... 철저한 진상 규명을 주문했다. 화답하듯 과거사위의 활동기한이 연장됐고, 수사권고가 이뤄졌다. 하명수사와 다르지 않은 과정으로 김학의 수사단이 꾸려지고 내로라하는 칼잡이 십수 명이 모였다. “여환섭이 못하면 아무도 못 한다”는 그 여환섭 검사장이 단장을 맡았지만 결과는 신통찮았다. 그러나 법조계에선 비판보다는“그만큼 한 것도 대단하다”는 반응이 주를 이룬다. 공소시효 논란이 제기된 ...
  • “대검이 추천한 진상조사 위원들, 청와대서 줄줄이 비토”
    “대검이 추천한 진상조사 위원들, 청와대서 줄줄이 비토” 유료 ... 3층의 13개 사무실을 사용했던 대검 진상조사단은 지난달 말 장자연 리스트 사건 조사 등을 최종 마무리하고 짐을 싸서 이곳을 떠났다. 11층, 12층을 썼던 김학의 사건 재수사단(단장 여환섭 청주지검장) 소속 검사들은 최근 수사결과 발표 후 모두 원대 복귀했다. 기록 정리와 공판 준비를 위해 남은 일부 수사관들만 3층으로 내려와 사무실 서너곳을 사용하고 있다. 사무실 이곳저곳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