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연간 참배객

통합 검색 결과

뉴스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국제 멸종위기종 고라니, 국내선 왜 민폐동물 됐을까

    국제 멸종위기종 고라니, 국내선 왜 민폐동물 됐을까 유료

    ... 하다. 국립생태원의 '우리나라의 고라니 로드킬 발생 건수 추정' 논문에 따르면, 한국에서 연간 최소 6만 건 이상의 고라니가 로드킬을 당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결국 한 해에만 17만 마리의 ... 늘어나 천덕꾸러기가 됐다. 지난 19일 대전 유성구 국립대전현충원에 나타난 고라니 한 마리가 참배객을 물끄러미 바라보고 있다. [연합뉴스] 고라니가 한국에서 '유해 야생동물'로 지정된 건 1994년이다. ...
  • 다시 불거진 갓바위 케이블카 논란

    다시 불거진 갓바위 케이블카 논란 유료

    ... 길을 만든다. 추진위는 2008년부터 케이블카 설치에 매달려왔다. 갓바위 부처를 보려는 참배객이 가파른 계단을 따라 50여 분간 산을 올라야 하는 탓에 사고 우려가 커서다. 길이 험해 노인이나 ... 석조여래좌상이다. 돌부처가 머리에 돌로 된 갓을 쓰고 있는 형상이다. 신라 선덕여왕 때 의현대사가 자신의 어머니를 기려 건립했다고 전해진다. 연간 500여 만명의 참배객이 찾고 있다.
  • '학문의 신' 기리는 홍매화와 흰 벚꽃의 앙상블

    '학문의 신' 기리는 홍매화와 흰 벚꽃의 앙상블 유료

    ... 학문의 신스가와라노 미치자네 공을 모시는 다자이후 천만궁이다. 그외에 다자이후 정청터·미즈키 유적·관세음사·오노죠 산성터 등 역사의 정취를 느끼게 하는 문화 유산이 많다. 특히 다자이후 천만궁에는 연간 약 700만명의 참배객이 방문하는 명소. 참배길은 일년 내내 방문객으로 북적거리고 있어 외국인 관광객도 많다. 건축양식이 화려하고 호사스러워 본전은 국가중요문화재로 지정 되었다. 여기서 다자이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