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연타석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류승룡X염정아, 뮤지컬 영화 '인생은아름다워' 캐스팅 '부부호흡'[공식]

    류승룡X염정아, 뮤지컬 영화 '인생은아름다워' 캐스팅 '부부호흡'[공식]

    ...지 무려 4편의 1000만 영화를 빛낸 대한민국 대세 배우 류승룡은 일명 동사무소 쌈닭으로 통하며 좀처럼 속마음을 드러내지 않는 무뚝뚝하고 성질 급한 남편 강진봉 역을 맡는다. 흥행 연타석을 날리며 제 2의 전성기를 누리고 있는 배우 염정아가 남편과 아이 둘의 일거수일투족을 챙기며 살다 문득 자신의 삶을 되돌아 보게 된 아내 오세연으로 분한다. '인생은 아름다워'는 ...
  • 적응 완료…KIA 터커, 이제 장타력도 펑펑

    적응 완료…KIA 터커, 이제 장타력도 펑펑

    ... 제공 KIA의 프레스턴 터커(29)의 잠자고 있던 장타력이 드디어 깨어났다. 새로운 KBO 리그에 적응을 마친 모습이다. 터커는 지난 16일 광주 롯데전 1회 역전 2점홈런을 쳐 연타석 홈런이자 최근 3경기 연속 홈런을 기록했다. KIA가 5-1로 앞서던 2회에 우천 노게임이 선언돼 터커의 홈런 기록은 날아갔다. 그래도 최근 한층 좋아진 장타력을 보여 주기에 충분했다. ...
  • KIA 터커, 역전 2점 홈런…연타석+3경기 연속 홈런

    KIA 터커, 역전 2점 홈런…연타석+3경기 연속 홈런

    ... 서준원의 145 ㎞ 몸쪽 직구를 잡아당겨 타구를 우측 담장너머로 날려보냈다. 비거리 110m의 역전 2점 홈런이다. 터커는 14일 한화전 마지막 타석에 이어 KBO 리그 개인 첫 연타석 홈런을 기록했다. 더불어 지난 13일 한화전을 시작으로 3경기 연속 홈런을 기록하며 시즌 홈런을 6개로 늘렸다. 최근 들어 장타력이 불을 뿜고 있다. 광주=이형석 기자
  • '이틀간 홈런 3개' 전준우, 문승원 상대로 시즌 16호 솔로포

    '이틀간 홈런 3개' 전준우, 문승원 상대로 시즌 16호 솔로포

    ... 5-2로 앞선 5회 한 발 더 달아나는 솔로포를 쏘아 올렸다. 1사 후 SK 선발 문승원의 3구째 직구(시속 142km)를 공략해 왼쪽 담장을 넘겼다. 전준우의 올 시즌 16호 홈런. 지난 3일 경기에서 연타석 홈런을 터트린 데 이어 이틀 연속 아치다. 롯데는 6-2로 넉넉한 리드를 잡아 연패 탈출에 한 걸음 더 다가섰다. 인천=배영은 기자 사진=정시종 기자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적응 완료…KIA 터커, 이제 장타력도 펑펑

    적응 완료…KIA 터커, 이제 장타력도 펑펑 유료

    ... 제공 KIA의 프레스턴 터커(29)의 잠자고 있던 장타력이 드디어 깨어났다. 새로운 KBO 리그에 적응을 마친 모습이다. 터커는 지난 16일 광주 롯데전 1회 역전 2점홈런을 쳐 연타석 홈런이자 최근 3경기 연속 홈런을 기록했다. KIA가 5-1로 앞서던 2회에 우천 노게임이 선언돼 터커의 홈런 기록은 날아갔다. 그래도 최근 한층 좋아진 장타력을 보여 주기에 충분했다. ...
  • [IS 인터뷰] 감 잡은 최정, "여전히 매 경기 잘하고 싶어 긴장한다"

    [IS 인터뷰] 감 잡은 최정, "여전히 매 경기 잘하고 싶어 긴장한다" 유료

    ... 체제를 이어가기 시작했다. 일간스포츠와 조아제약이 6월 셋째 주 주간 MVP로 최정을 선정한 이유다. 기세는 멈출 줄 모른다. 최정은 새로운 한 주가 시작된 지난 25일 잠실 LG전에서 연타석 홈런을 터트려 올 시즌 가장 먼저 20홈런 고지를 밟았다. 데뷔 후 세 번째 홈런왕을 향해 질주하는 중이다. 다음날인 26일에는 2루타 두 개를 때려내고 결정적인 호수비까지 해내며 공수에서 ...
  • '홈런 친 경기 8승 무패' 6월의 최정에게 무슨 일이?

    '홈런 친 경기 8승 무패' 6월의 최정에게 무슨 일이? 유료

    지난 25일 LG전에서 7회와 9회 연타석 솔로포를 때려내며 올 시즌 가장 먼저 20홈런 고지를 밟은 최정. 양광삼 기자 그 누구도 막을 수 없다. SK 간판타자 최정(32)은 단연 올해 6월의 '괴물'이다. 최정은 지난 25일까지 6월 21경기에서 타율 0.446(65타수 29안타) · 홈런 10개 · 22타점 · 17득점을 기록하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