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윗선'에 근접한 검찰의 삼성바이오 수사…삼성, 이례적 추측성 보도 자제 요청
    '윗선'에 근접한 검찰의 삼성바이오 수사…삼성, 이례적 추측성 보도 자제 요청 유료 ... 관련한 주요 내용이 이재용 부회장에게 보고됐을 가능성을 의심할 수 있는 정황을 포착했다.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는 지난 22일 김태한 삼성바이오 대표에 대해 증거 인멸 교사 혐의로 구속영장청구했다. 김모 삼성전자 사업지원TF 부사장, 박모 삼성전자 부사장에게도 같은 혐의로 구속영장청구됐다. 김 대표는 검찰의 삼성바이오 분식 회계 수사가 예상되는 상황에서 삼성바이오와 자회사 ...
  • [박재현의 시선] 검찰총장 후보자에게 붙은 꼬리표
    [박재현의 시선] 검찰총장 후보자에게 붙은 꼬리표 유료 ... 윤석열에겐 불리하지 않은 구도”라는 분석도 나온다. 윤석열과 윤대진은 2006년 현대자동차 비자금 사건을 같이 수사하면서 정상명 당시 총장에게 사표를 불사하며 정몽구 회장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를 관철시키기도 했다. 일견 윤석열에게 유리하게 작용할 것이란 예상이 나오는 이유다. 하지만 작용이 있으면 반(反)작용이 따르는 법. 윤석열에겐 반대 세력도 만만치 않다. 현 정부 ...
  • 검찰, 삼바 김태한 대표 영장 청구 유료 삼성바이오로직스(삼바) 분식회계 사건을 수사 중인 검찰이 김태한 삼바 대표와 삼성전자 사업지원 태스크포스(TF) 김모 부사장, 삼성전자 박모 부사장 등 3명에 대해 구속영장청구했다. 이들은 삼바의 관계회사 삼성바이오에피스(에피스) 임직원에게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과 관련된 컴퓨터 기록을 삭제하도록 지시한 혐의를 받고 있다. 22일 검찰 등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