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영흥도 실종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5명 사망·실종 욕지도 낚싯배도 '9.77t'...되풀이 참사, 왜

    5명 사망·실종 욕지도 낚싯배도 '9.77t'...되풀이 참사, 왜

    ... 해상에서 9.77t급 낚시어선 무적호가 전복됐다. [사진 해양경찰청] ━ 15명 숨진 영흥도 사고 잊히기도 전에 지난 11일 오전 경남 통영 욕지도 해상에서 3000t급 액화석유가스(LPG) ... 사고(2015년) 역시 무게가 동일하다. 11일 오전 경남 통영 욕지도 인근 해상에서 해경대원들이 실종자 수색을 하고 있다. [사진 해양경찰청] ━ 설계·건조에 최적화된 9.77t 9.77t ...
  • 통영 낚시어선 전복, 의식불명자 중 2명 숨져…실종자 2명 수색 총력(종합)

    통영 낚시어선 전복, 의식불명자 중 2명 숨져…실종자 2명 수색 총력(종합)

    ... 낚시어선 무적호가 전복돼 해경 등이 12명을 구조했으나, 의식불명자 3명 가운데 2명이 숨지고 실종자 2명은 계속 수색 구조작업을 하고 있다. 긴급 구조된 12명 가운데 3명은 의식을 잃고 경비함정 ... 끊이질 않고 있어 근본적인 대책마련이 시급하다. ◇ 끊이지 않는 낚시어선 사고, 원인은 인천 영흥도 낚싯배 대형 사고가 발생한 지 1년여 지났지만 대부분의 국내 낚싯배는 여전히 안전규정을 지키지 ...
  • 인천 영흥화력발전소 해상 추락...1명 사망

    ... 숨졌다. 5일 인천해양경찰서와 인천중부소방서 등에 따르면 오후 5시 24분께 인천시 옹진군 영흥면 영흥화력발전소 제2하역부두 인근 해상에서 A(42)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 해경은 나머지 실종자 B(49)씨에 대한 수색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앞서 이날 오후 3시 20분께 인천 영흥도 영흥면 영흥화력발전소 제2하역부두 보수공사 현장에서 A씨 등 근로자 3명이 15m 아래 해상으로 ...
  • [종합]영흥화력발전소 부두서 작업발판 붕괴 2명 실종

    [종합]영흥화력발전소 부두서 작업발판 붕괴 2명 실종

    ... 2명이 실종됐다. 인천해양경찰서와 인천중부소방서 등에 따르면 5일 오후 3시 20분께 인천 영흥도 영흥면 영흥화력발전소 제2하역부두 보수공사 현장에서 A(42)씨 등 근로자 3명이 15m 아래 ... 소방으로부터 헬기를 지원받아 해상 수색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인천해양경찰서 관계자는 "관계기관의 지원을 받아 실종자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다"고 말했다. stay@newsis.com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단독] 돌고래호도 선창1호도…9.77t 낚싯배 되풀이 참사, 왜

    [단독] 돌고래호도 선창1호도…9.77t 낚싯배 되풀이 참사, 왜 유료

    지난 3일 인천시 영흥도 인근 해상에서 급유선과 추돌한 후 뒤집힌 낚싯배 선창1호의 무게는 '9.77t'이다. 이번 사고로 실종된 선장 오모(70)씨 등 2명의 시신이 발견되면서 사망자는 ... 인근 갯벌이다. 해경은 시신이 조류를 따라 발견 장소까지 밀려온 것으로 보고 있다. 이날 실종자 2명이 발견됨에 따라 '영흥도 낚싯배' 사고로 인한 인명피해는 사망 15명으로 늘어났다. 7명은 ...
  • 1분이 급한데 … 해경 인천구조대엔 출동할 고속보트 없었다

    1분이 급한데 … 해경 인천구조대엔 출동할 고속보트 없었다 유료

    경찰이 4일 오전 사고 해역과 가까운 인천시 옹진군 선재도 해안에서 실종자 수색을 하고 있다. 지난 3일 오전 발생한 낚싯배 선창1호 전복 사고로 13명이 사망하고 선장 등 2명이 실종됐다. ... 지난 7월 조직이 부활한 해경의 해난사고 대응이 여전히 부실하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인천 영흥도 해역에서 발생한 급유선의 낚싯배 추돌사고 대응 과정에서 부실한 대응이 여실히 드러났기 때문이다. ...
  • “암흑 속 갑자기 큰 배 나타나 … 왼쪽 선미에 쾅”

    “암흑 속 갑자기 큰 배 나타나 … 왼쪽 선미에 쾅” 유료

    해경 대원들이 3일 인천 영흥도 인근에서 전복된 낚싯배에서 구조작업을 하고 있다. [사진 인천해경] 3일 오전 5시. 서울에 사는 회사원 서모(38)씨는 친동생(36)과 동생의 직장 ... 숨졌더라. 살아도 죄인인 것 같고 뭐라고 표현할 수 없을 정도로 마음이 아프다”고 했다. 사망·실종자 가족들은 충격에 휩싸였다. 인하대병원에서 만난 사망자 이모(53)씨의 동생(51)은 “숨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