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예금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조국 펀드' 둘러싸고 꼬리 무는 의혹 밝혀져야 유료

    ... 조 후보자는 “법적으로 아무 문제가 없다”는 입장이다. “공직자는 주식에 대한 규제만 있고 펀드에 대한 규제가 없다”면서다. 과연 그럴까. 우선 묻지마 투자 의혹이다. 조 후보자는 예금 34억원을 포함해 56억원을 공직자 재산으로 신고했다. 그런데 조 후보자 가족이 사모펀드 운용사 코링크PE의 블루코어밸류업1호에 약정한 투자금액은 전 재산보다 많은 74억원에 달하고, 실제로 ...
  • [취재일기] 청문회 임박해야 내는 '장관 입각세'

    [취재일기] 청문회 임박해야 내는 '장관 입각세' 유료

    ... 전에 지각 납부해 논란이 됐다. 강경화 외교부 장관도 청와대 내정 발표 이틀 후에 자녀들에 대한 증여세를 납부했다.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은 지난 3월 청문회에서 자녀에게 수억원대 예금을 물려주고도 증여세를 뒤늦게 납부한 데 대해 “청문회가 아니었다면 그냥 지나칠 수도 있었을 것 같다. 사과드린다”라고 밝히기도 했다. 입각세 논란은 비단 현 정부에서만 있었던 것은 아니다. ...
  • [사설] “조국의 펀드 투자가 시장경제 기여”라는 민주당 유료

    ... “우리 형도 이혼했는데 딸이 있어서 정기적으로 만난다”며 “이번이 조국 청문회냐, 조국 동생 청문회냐”고 주장했다. 또 “조 후보자의 사모펀드 투자가 블라인드 펀드라면 권장할 사안이다. 예금 넣어서 일본처럼 잃어버린 20년 가는 것보다 펀드에 넣어서 돈을 돌리는게 시장경제에 훨씬 기여하는 것”(김종민 의원), “후보자 가족 신상이 다 털리는데 13~14세기 유럽에서 횡행한 마녀사냥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