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오달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초심 잃지 않겠다" 돌아온 오달수, 대중의 맘 돌릴까[종합]

    "초심 잃지 않겠다" 돌아온 오달수, 대중의 맘 돌릴까[종합]

    미투 파문으로 활동을 중단했던 배우 오달수가 돌아온다. 경찰 조사 끝에 혐의 없음으로 미투 사건을 마무리하고, 초심으로 돌아가겠다는 각오까지 밝혔다. 오달수는 오는 9월 크랭크인 예정인 독립영화 '요시찰(김성한 감독)'에 출연한다. 지난해 2월 미투 폭로의 가해자로 지목된 후 1년 반 만이며, 지난 2월 씨제스 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한 ...
  • '복귀' 오달수 "일방적 질타 받아..초심 잃지 않겠다"[공식]

    '복귀' 오달수 "일방적 질타 받아..초심 잃지 않겠다"[공식]

    활동을 재개한 배우 오달수가 복귀 심경을 밝혔다. 오달수는 13일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를 통해 "두려운 마음으로 몇 자 올린다"는 입장을 발표했다. 그는 "저는 곧 촬영이 진행될 독립영화 '요시찰'에 출연하기로 했다. 좋은 작품이고 의미 있는 작업을 할 수 있을 것 같아 결정하게 됐다"며 "저는 지난 해 초 고향으로 내려가서 저의 살아온 길을 돌아보며 ...
  • 오달수 측 "고심 끝 독립영화로 복귀.따뜻한 시선 부탁"

    오달수 측 "고심 끝 독립영화로 복귀.따뜻한 시선 부탁"

    배우 오달수가 돌아온다. 오달수의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13일 "복귀에 대해서 조심스러웠으나 최근 고심 끝에 독립영화에 출연 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또한, "오달수는 그간 공인으로서의 책임감을 가지고 긴 자숙의 시간을 보내왔다. 올해 초 경찰청으로부터 내사 종결을 확인 했고 혐의 없음에 대한 판단을 했다"며 "배우가 조심스럽게 본연의 연기 활동을 ...
  • [공식입장] 오달수, 1년 반 만에 독립영화로 복귀…“성추행 의혹 혐의없음 종결”

    [공식입장] 오달수, 1년 반 만에 독립영화로 복귀…“성추행 의혹 혐의없음 종결”

    배우 오달수. [뉴스1] '미투' 논란으로 연예계 활동을 중단했던 배우 오달수가 독립영화로 복귀한다.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오달수는 그간 공인으로서의 책임감을 가지고 긴 자숙의 시간을 보내왔다”며 “올해 초 경찰청으로부터 내사 종결을 확인했고 혐의없음에 대한 판단을 했다”고 13일 밝혔다. 이어 “복귀에 대해서는 조심스러웠으나 최근 고심 끝에 독립영화에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초심 잃지 않겠다" 돌아온 오달수, 대중의 맘 돌릴까[종합]

    "초심 잃지 않겠다" 돌아온 오달수, 대중의 맘 돌릴까[종합] 유료

    미투 파문으로 활동을 중단했던 배우 오달수가 돌아온다. 경찰 조사 끝에 혐의 없음으로 미투 사건을 마무리하고, 초심으로 돌아가겠다는 각오까지 밝혔다. 오달수는 오는 9월 크랭크인 예정인 독립영화 '요시찰(김성한 감독)'에 출연한다. 지난해 2월 미투 폭로의 가해자로 지목된 후 1년 반 만이며, 지난 2월 씨제스 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한 ...
  • '복귀 준비' 오달수 부산→서울 거처 변경, 대학로 출몰

    '복귀 준비' 오달수 부산→서울 거처 변경, 대학로 출몰 유료

    오달수가 조용히 움직이고 있다. 복수의 업계 관계자에 따르면 미투 고발 후 모든 활동을 중단했던 오달수는 최근 대학로 일대에서 자주 목격되고 있다. 연극 무대로 복귀할 것이라는 분위기가 팽배하다. 한 관계자는 일간스포츠에 "오달수 배우가 대학로를 돌아다니고 있다. 오랜 세월 연극 무대 올랐던 만큼 개인적 만남이든 극단과 미팅이든 오달수에게는 가장 익숙한 곳이 ...
  • 오달수·곽도원·박시후·윤은혜 영화, 2019년에 빛 볼까

    오달수·곽도원·박시후·윤은혜 영화, 2019년에 빛 볼까 유료

    ... 시선을 완화시킨 상황이다. 투자금 회수를 위해서는 IPTV·VOD 서비스라도 시작해야하기에 2019년에는 개봉을 고려하지 않겠냐는 것이 업계의 관측이다. 지난해 2월 미투 폭로에 휘말렸던 오달수의 출연작들은 여전히 울상이다. '컨트롤(한장혁 감독)' '니 부모 얼굴이 보고 싶다(김지훈 감독)' '이웃사촌(이환경 감독)' 등 총 세 편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