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인싸'로 떠오른 '아싸'…소통 여왕 AOC, 트럼프 쏘다
    '인싸'로 떠오른 '아싸'…소통 여왕 AOC, 트럼프 쏘다 유료 ... 민주당 집권 전략에 역행하고 있다는 지적도 나온다. 폴리티코는 “보수 진영은 그동안 낸시 펠로시 하원의장을 공격해도 별 효과를 거두지 못했는데 민주당 초선 3인방(오카시오 코르테즈, 일한 오마르 미네소타 하원의원, 라시다 틀라입 미시간 하원의원)은 때릴 데가 너무 많아 즐거운 비명을 지를 정도”라고 했다. 김지아 기자 kim.jia@joongang.co.kr
  • '인싸'로 떠오른 '아싸'…소통 여왕 AOC, 트럼프 쏘다
    '인싸'로 떠오른 '아싸'…소통 여왕 AOC, 트럼프 쏘다 유료 ... 민주당 집권 전략에 역행하고 있다는 지적도 나온다. 폴리티코는 “보수 진영은 그동안 낸시 펠로시 하원의장을 공격해도 별 효과를 거두지 못했는데 민주당 초선 3인방(오카시오 코르테즈, 일한 오마르 미네소타 하원의원, 라시다 틀라입 미시간 하원의원)은 때릴 데가 너무 많아 즐거운 비명을 지를 정도”라고 했다. 김지아 기자 kim.jia@joongang.co.kr
  • [채인택의 글로벌 줌업] 난민 7000만 시대, 아시아·남미도 극우 정치 광풍 휩싸여
    [채인택의 글로벌 줌업] 난민 7000만 시대, 아시아·남미도 극우 정치 광풍 휩싸여 유료 ... 요인이 있겠지만, 난민에 대한 반감도 한몫한 것으로 분석할 수 있다. 미국 난민 출신 2명 하원의원 당선이 희망 이와는 대조적으로 미국에선 반이민 정책을 펼쳐왔던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 소말리아 이민자들이 몰려 사는 미니애폴리스를 포함한 미네소타주 제5 선거구에서 당선한 일한 오마르(37)는 첫 난민 출신 연방하원의원으로 기록된다. 오마르는 소말리아의 수도 모가디슈에서 태어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