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우유자조금관리위‧화성시, 6월 1~2일 '우유의 날 페스티벌'
    우유자조금관리위‧화성시, 6월 1~2일 '우유의 날 페스티벌' ... 꾸며지는 '국내산 치즈 페스티벌'은 국내산 치즈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인식저변 확대를 위해 마련된 체험형 치즈 페스티벌이다. 국내산 치즈 페스티벌은 개최를 기념하기 위해 커팅식 퍼포먼스로 오프닝을 한다. 본 행사에서는 '2019 치즈요리 대회', '치즈 수제피자 만들기 체험' 등이 주목할 만한 메인 프로그램이다. 그밖에도 치즈요리 전시관, 낙농조합 전시관, 국내산 치즈 정보관&목장형 ... #우유자조금관리위 #페스티벌 #이승호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 #서철모 화성시장 #국산 우유
  • [뉴스체크|문화] 칸 영화제 달군 '기생충'
    [뉴스체크|문화] 칸 영화제 달군 '기생충' ... 베를린 특별 공연 세계적인 소프라노 조수미 씨가 독일 베를린에서 특별 공연을 하는데요. 한국의 설치미술가들이 백두대간에서 자라는 남북한 식물들로 한국의 정원을 꾸미는 전시회를 여는데 이 전시회의 오프닝 공연을 하는 것입니다. 전시의 취지에 공감해서 자발적으로 참여했다고 합니다. 3. 소백산철쭉제 오늘 개막 전국 곳곳에서 꽃축제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오늘은 단양 소백산에서 철쭉제가 시작됩니다. ...
  • '보좌관' 이정재X신민아, 강렬한 캐릭터 티저 영상 공개
    '보좌관' 이정재X신민아, 강렬한 캐릭터 티저 영상 공개 ... 어딘가를 바라보는 보좌관 오원식이 차례로 등장한다. 그리고 첫 등장한 실루엣이 점차 윤곽을 드러내는데, 그는 한 치의 흐트러짐 없이 단정하게 수트를 차려입은 수석보좌관 장태준이다. 오프닝과 엔딩을 장식한 그는 눈빛만으로도 분위기를 압도한다. 모든 면에서 프로페셔널한 능력자 장태준이 국회에서 어떤 활약을 펼칠지, 그의 궁극적 야망은 어디를 향할지, 그와 함께 세상을 움직일 직업정치인들이 ...
  • '보좌관' 이정재X신민아, 강렬 캐릭터 티저 "그들이 온다"
    '보좌관' 이정재X신민아, 강렬 캐릭터 티저 "그들이 온다" ... 바라보는 보좌관 정웅인(오원식)이 차례로 등장한다. 그리고 첫 등장한 실루엣이 점차 윤곽을 드러내는데, 그는 한 치의 흐트러짐 없이 단정하게 수트를 차려입은 수석 보좌관 이정재(장태준)다. 오프닝과 엔딩을 장식한 그는 눈빛만으로도 분위기를 압도한다. 프로페셔널한 능력자 이정재가 국회에서 어떤 활약을 펼칠지, 그의 궁극적 야망은 어디를 향할지 기대가 폭발하는 순간이다. '보좌관'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인터뷰①] '나혼산' PD가 밝힌 300회 6주년 "책임감↑ 이시언·박나래"
    [인터뷰①] '나혼산' PD가 밝힌 300회 6주년 "책임감↑ 이시언·박나래" 유료 ... "우리만의 스타일로 잘 풀었다는 반응이 좋다. 매주 월요일 녹화하는 이유도 순발력을 위한 것이고, 두 사람(전현무·한혜진)이 없는 첫 녹화 당시 기안84와 박나래 둘이 앉아 있는 모습으로 오프닝을 시작했던 것도 그런 이유다. 앞으로도 '나 혼자 산다'스럽게 풀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프로그램을 우선시해 주는 멤버들의 마음이 컸던 것 같다. 본업이 바쁜 상황에서도 ...
  • '목소리 미남' 김범수, 목소리 이상..20주년 공연 차질
    '목소리 미남' 김범수, 목소리 이상..20주년 공연 차질 유료 ... Classic' 서울 공연을 개최했다. 서울 ·인천 ·부산 ·전주 ·대구 등 20개 도시 투어로 진행되는 콘서트의 시작을 알리는 공연에서 김범수는 당일 공연 취소 결정을 내렸다. 오프닝에서 노래를 부르다가 음이탈이 여러번 났고, 고음 처리도 불안했다. 김범수는 목 상태가 좋지 않아 공연을 불가피하게 취소해야한다는 사실을 알리고 관객들에게 양해를 구했다. 공연장 문 앞에 ...
  • 할리우드가 점찍은 마동석 “폭력의 극한은 어디?”
    할리우드가 점찍은 마동석 “폭력의 극한은 어디?” 유료 ... 나왔을 것이다. 처음에 폭력성·잔인함을 확실히 보여주면, 어떤 인물을 만나든 끝까지 긴장감이 생긴다. 시나리오엔 없었는데 감독님이 제 아이디어를 받아주셨다. 구구절절한 설명 보다 좀 생략된 오프닝을 좋아해서 '범죄도시' 때도 가리봉 거리에서 싸우는 첫 장면을 제가 제안했다.” 악과 악이 부딪히는 힘이 강렬하다. “김무열씨와 우당탕탕 하는 '케미'가 좋았다. 제가 김무열씨의 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