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오헤른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아베 사과할 때까지 못 죽는다” 마지막 서양인 위안부

    “아베 사과할 때까지 못 죽는다” 마지막 서양인 위안부 유료

    오헤른 96세로 영면 루프 오헤른(맨 오른쪽)이 생전 한국의 길원옥(맨 왼쪽) 할머니와 대만의 피해자 할머니와 함께 일본 정부의 사과를 요구하고 있다. [연합뉴스] 영국의 시사주간지 이코노미스트의 부고(訃告)란은 최근 영면한 인물 중 세계적으로 울림을 가진 이들을 선택해 집중 조명한다. 최신호(9월 7~13일)가 다룬 이는 네덜란드계 호주인 얀 루프 ...
  • [취재일기] 일본 역사왜곡에 묻힌 북한 인권

    [취재일기] 일본 역사왜곡에 묻힌 북한 인권 유료

    ... 침략과 인권유린의 과거 역사를 미화하거나 정당화하려 하고 있다”며 한국을 지원 사격했고, 중국도 일본 정치인들의 행태를 비판하고 나섰다. 네덜란드 대표까지 윤 장관이 네덜란드 출신 호주인 오헤른 할머니의 위안부 피해 사례를 언급한 데 대해 사의를 전했다. 하지만 뭔가 허전하다. 윤 장관은 연설문의 절반을 일본군 위안부 문제에 할애했다. 나머지 3분의 1이 북한인권조사위원회(COI) ...
  • 미 하원 '위안부 결의안' 채택 숨은 주역 코틀러

    미 하원 '위안부 결의안' 채택 숨은 주역 코틀러 유료

    ... 워싱턴의 비영리 연구단체인 아시아 폴리시 포인트 소장인 코틀러는 올 1월 발의된 혼다 결의안의 초안을 작성했고, 2월 하원 외교위 위안부 청문회에서 네덜란드 출신 위안부 할머니 얀 루프 오헤른의 증언(본지 2월 9일자 11면)을 이끌어 낸 주인공이다. 코틀러는 지난해 초만 해도 위안부 문제를 잘 몰랐다. 그런 그에게 지난해 4월 위안부 결의안을 다루던 데니스 헬핀 하원 국제관계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