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온열질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날씨] 더 더워져…중북부·영남 폭염주의보

    [날씨] 더 더워져…중북부·영남 폭염주의보

    ... 폭염주의보 발효 중입니다. 낮 동안 이 지역을 중심으로 33도 안팎까지 오르며 더위의 기세가 강하겠습니다. 오늘(25일) 어제보다 더 덥겠는데요. 낮 최고 기온 1~2도 더 오르면서 온열질환 발생 가능성도 높겠습니다. 아침까지 서해안을 따라 안개가 짙겠습니다. 가시거리 1km 미만으로 안전 운전 하셔야겠습니다. 낮 기온은 서울 32도, 광주 31도, 대구는 33도까지 크게 오르겠고요. ...
  • [오늘의 날씨] 수도권 등 폭염주의보…온열질환 '주의'

    [오늘의 날씨] 수도권 등 폭염주의보…온열질환 '주의'

    화요일 아침을 여는 JTBC 뉴스 아침&, 57분 날씨 정보로 출발합니다. 오늘(25일)은 어제보다 더 덥겠습니다. 수도권과 강원 영서, 경북 지역까지 폭염 주의보 발효 중이고, 온열 질환 발생 가능성도 높겠습니다. 아침까지 서해안을 따라 안개가 짙겠습니다. 가시거리 1km 미만으로 안전 운전 하셔야겠습니다. 낮 기온은 서울 32도, 광주 31도, 대구는 33도까지 ...
  • “어허~ 비도 안 오는데 모양 빠지게…” 대프리카 땡볕에도 양산 쓴 남성 0명

    “어허~ 비도 안 오는데 모양 빠지게…” 대프리카 땡볕에도 양산 쓴 남성 0명

    ... 쓰기도 이와 다를바가 없다”고 했다. 양산 쓰기에는 과학적인 효과가 있다고 한다. 대구시에 따르면 뜨거운 햇볕, 무더위에 신체가 노출되면 뇌 기능이 13% 하락한다. 자외선에 의한 피부 질환 발병률도 높아진다. 온열 질환에도 걸리기 쉽다. 양산을 쓸 경우 체감온도를 7도 정도 낮추는 효과가 있다. 대구=김윤호 기자 youknow@joongang.co.kr
  • "남자가 모양빠지게" 아직은 받기 힘든 대프리카 '양산쓰기'

    "남자가 모양빠지게" 아직은 받기 힘든 대프리카 '양산쓰기'

    ... 효과가 크다"고 했다. 실제 양산 쓰기에는 과학적인 효과가 있다고 한다. 대구시에 따르면 뜨거운 햇볕, 무더위에 그대로 신체가 노출되면 뇌 기능이 13% 하락한다. 자외선에 의한 피부 질환 발병률도 높아진다. 온열 질환에도 걸리기 쉽다. 양산을 쓸 경우 체감온도를 7도 정도 낮추는 효과가 있다. 양산 아래 온도를 주변보다 최대 10도 이상 낮출 수도 있다고 한다. 불쾌지수가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어허~ 비도 안 오는데 모양 빠지게…” 대프리카 땡볕에도 양산 쓴 남성 0명

    “어허~ 비도 안 오는데 모양 빠지게…” 대프리카 땡볕에도 양산 쓴 남성 0명 유료

    ... 쓰기도 이와 다를바가 없다”고 했다. 양산 쓰기에는 과학적인 효과가 있다고 한다. 대구시에 따르면 뜨거운 햇볕, 무더위에 신체가 노출되면 뇌 기능이 13% 하락한다. 자외선에 의한 피부 질환 발병률도 높아진다. 온열 질환에도 걸리기 쉽다. 양산을 쓸 경우 체감온도를 7도 정도 낮추는 효과가 있다. 대구=김윤호 기자 youknow@joongang.co.kr
  • 온열질환자, 대도시 발생 장소 1위는 집

    온열질환자, 대도시 발생 장소 1위는 집 유료

    [연합뉴스 제공] 대도시에서 폭염으로 인한 온열질환자가 많이 발생하는 장소는 집인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지난해 폭염으로 접수된 온열질환자 수는 4526명이며 ... 1175명(26%)보다 많았고, 40∼60대 중 · 장년층이 53%를 차지했다. 질환 종류를 보면 열탈진이 2502명(55.3%)으로 절반 이상이었고, 열사병 1050명(23.2%), ...
  • 11년 새 가장 빨리 온 폭염…'무더위와 전쟁' 땀나는 지자체

    11년 새 가장 빨리 온 폭염…'무더위와 전쟁' 땀나는 지자체 유료

    ... 지정됐다. 정부는 사망 1000만원, 부상 250만~500만원 등 피해자 측에게 재난지원금을 지원한다. 지난해 7월부터 소급 적용하고 있다.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지난해 폭염으로 4526명의 온열 질환자가 발생했다. 온열 질환은 더위 때문에 생기는 열탈진·열사병·경련 등을 가리킨다. 이 가운데 48명이 숨졌다. 태풍·호우·한파 사망자를 모두 더한 것(16명)보다 인명 피해가 컸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