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올랭피크 리옹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선수 폭행설' 최인철 여자축구 대표팀 감독 사퇴

    '선수 폭행설' 최인철 여자축구 대표팀 감독 사퇴

    ... 전달한 사과문을 통해 "책임을 통감하고 깊이 반성하고 있다"며 "대표팀 감독직을 내려놓겠다"고 밝혔습니다. 축구협회가 여자대표팀 새 감독 선임 작업에 들어간 가운데 레이날드 페드로스 전 올랭피크 리옹 여자팀 감독이 새 사령탑으로 유력하게 거론되고 있습니다. JTBC 핫클릭 유명 피겨 코치, 제자 폭행 혐의…"초등생 때리고 욕설" 빙속 이승훈, 출전정지 1년…'후배 폭행' 사실 ...
  • '황소' 황희찬, 빅클럽 스카우트 앞에서 1골·1도움

    '황소' 황희찬, 빅클럽 스카우트 앞에서 1골·1도움

    ... 떠나 프라이부르크로 이적한 권창훈은 이날 첫 선발출전했다. 공격포인트 없이 1-0으로 전반이 끝난 뒤 교체아웃됐고, 팀은 1-2 역전패를 당했다. 프랑스 보르도 공격수 황의조(27)는 올랭피크 리옹과 리그앙 4라운드에 4경기 연속 선발출전했다. 최전방공격수가 아닌 오른쪽 날개로 후반 30분까지 뛰었지만, 2경기 연속골 사냥에는 실패했고 팀은 1-1로 비겼다. 잉글랜드 뉴캐슬 ...
  • 리그 3경기 만에 프랑스 무대 데뷔골, 황의조 '골 사냥' 시작됐다

    리그 3경기 만에 프랑스 무대 데뷔골, 황의조 '골 사냥' 시작됐다

    ... 선수다. 새로운 동료를 찾고, 개인적인 경기력을 발전시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는 선수"라며 칭찬했다. 올 시즌 10골을 넣겠단 목표를 밝혔던 황의조의 도전도 비교적 적절한 시점에 데뷔골이 터지면서 순조롭게 시작됐다. 황의조는 다음달 1일 오전 0시30분, 리그 선두에 올라있는 올랭피크 리옹과 리그 4라운드 경기에서 2경기 연속 골에 도전한다. 김지한 기자
  • 보르도 황의조, 감아차기로 프랑스 데뷔골

    보르도 황의조, 감아차기로 프랑스 데뷔골

    ... 이날 전반 14분에도 날카로운 슛을 쐈지만 아쉽게 빗나갔다. 보르도는 후반 2분 로리스 베니토의 추가골로 2-0을 만들었다. 황의조는 후반 26분 교체됐다. 보르도는 1무1패 뒤 첫승을 따냈다. 프랑스 풋볼365는 “황의조가 슛에 디종 골키퍼는 아무것도 할 수 없었다”고 전했다. 황의조는 다음달 1일 올랭피크 리옹전에서 2호골에 도전한다. 온라인 일간스포츠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리그 3경기 만에 프랑스 무대 데뷔골, 황의조 '골 사냥' 시작됐다

    리그 3경기 만에 프랑스 무대 데뷔골, 황의조 '골 사냥' 시작됐다 유료

    ... 선수다. 새로운 동료를 찾고, 개인적인 경기력을 발전시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는 선수"라며 칭찬했다. 올 시즌 10골을 넣겠단 목표를 밝혔던 황의조의 도전도 비교적 적절한 시점에 데뷔골이 터지면서 순조롭게 시작됐다. 황의조는 다음달 1일 오전 0시30분, 리그 선두에 올라있는 올랭피크 리옹과 리그 4라운드 경기에서 2경기 연속 골에 도전한다. 김지한 기자
  • 은돔벨레 품은 토트넘, 모두가 기대하는 이유

    은돔벨레 품은 토트넘, 모두가 기대하는 이유 유료

    ... 잉글랜드 챔피언십(2부리그) 리즈 유나이티드의 윙어 잭 클라크(18)를 영입한 데 이어 3일에는 프랑스 리그앙 올랭피크 리옹의 미드필더 탕기 은돔벨레(23)를 영입했다. 은돔벨레와 계약 기간은 2025년까지 6년으로, 구체적인 계약 조건은 공개하지 않았으나 리옹 구단의 공식 발표에 따르면 그의 이적료는 6000만 유로(약 791억원)인 것으로 알려졌다. 여기에 ...
  • 일주일간 3348억원 쏟아부은 레알 마드리드

    일주일간 3348억원 쏟아부은 레알 마드리드 유료

    ... 쏟아부었다. 윙어 겸 공격형 미드필더 에덴 아자르(28·벨기에)를 첼시에서 데려오는데 1327억원, 공격수 루카 요비치(22·세르비아)를 프랑크푸르트(독일)에서 스카우트하는데 796억원을 썼다. 올랭피크 리옹(프랑스) 왼쪽 수비수 페를랑 멘디(24·프랑스)와 산토스(브라질) 공격수 호드리구(18·브라질) 영입에도 각각 634억원, 589억원를 지출했다. 지난 3월에는 663억원을 주고 FC포르투(포르투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