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정민의 시선] 1905년의 도쿄, 2019년의 도쿄
    [이정민의 시선] 1905년의 도쿄, 2019년의 도쿄 유료 ... 활력이 넘쳤다. 다시 살아난 건 경제만이 아니다. 세계의 이목을 끄는 아베 총리의 현란한 외교술은 움츠러들었던 국민들의 어깨에 신바람을 불어넣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의 3박 4일 국빈 방문에 ... 여당이라도 앞장설 법한데 팔 걷어붙이고 나서는 용기 있는 정치인도 보이지 않는다. 정치판은 외교 기밀누설을 둘러싸고 여야 간 맞고소·고발전에만 정신이 팔려 있다. 여야를 떠나 국익을 위해 ...
  • [배명복 칼럼] 국민은 바보가 아니다
    [배명복 칼럼] 국민은 바보가 아니다 유료 ... 보장된 사회에 살고 있다는 생각이 든다. 조선일보 편집국장 출신인 강효상 자유한국당 비례대표 국회의원은 지난달 초 3급 국가기밀인 한·미 정상 간 통화 내용을 주미한국대사관에 근무하는 고교 후배로부터 입수해 폭로했다. 발끈한 청와대와 외교부가 내부 감찰을 통해 해당 외교관을 파면하고, 강 의원을 외교기밀 누설 혐의로 형사고발 하는 등 법적 대응에 나서자 강 ...
  • 문 대통령 “기밀 유출 사과…비호하는 정당 유감”
    문 대통령 “기밀 유출 사과…비호하는 정당 유감” 유료 ... 이용하는 불미스러운 일이 일어났다”며 강 의원이 기자회견 등으로 유포한 통화 내용을 '국가기밀'로 규정한 뒤 “변명의 여지 없이 있어서는 안 될 일”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정부로서는 ... 유출 관련 사안과 국회에 요청한 당대표 회동은 무관하다고 선을 그었다. 청와대 관계자는 “외교 기밀과 관련된 사안은 국회와의 대화와는 별개로 중대하고 엄중하다”며 “문 대통령의 언급은 원칙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