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외국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3연승' 키움, 2위로 전반기 마감…KT도 두산전 스윕

    '3연승' 키움, 2위로 전반기 마감…KT도 두산전 스윕

    ... 순위(6위)와 승률(0.490) 모두 2015년 창단 이후 최고 성적이다. 또 지난해까지 천적이었던 두산 상대 전적에서도 8승 4패로 크게 앞서게 됐다. 두산전 스윕은 시즌 두 번째다. 두산 외국인 타자 호세 페르난데스는 멀티 히트로 시즌 130안타 고지를 밟아 역대 전반기 최다안타 신기록을 세웠지만, 팀 패배로 빛이 바랬다. 4위 LG는 인천 SK전에서 선발 차우찬의 7이닝 3실점(2자책) ...
  • 이란 "석유 밀수" 외국 유조선 억류…호르무즈해협 또 긴장

    이란 "석유 밀수" 외국 유조선 억류…호르무즈해협 또 긴장

    이란군 순시선이 페르시아만 해역에서 유조선이 주변을 운항하고 있다. [EPA=연합뉴스] 이란이 외국 유조선 1척과 선원 12명을 호르무즈 해협에서 억류했다. 이란산 석유 연료를 밀수하려 했다는 이유에서다. 핵 합의를 탈퇴한 미국의 경제 제재에 대한 반발로 이란이 핵협정에 따른 우라늄 농축 및 비축량 상한을 넘긴 상황에서 유조선 억류가 발생하면서 양 측간 긴장이 ...
  • 양현석, 곧 '성매매 알선' 피의자 소환…공소시효 2달 남짓

    양현석, 곧 '성매매 알선' 피의자 소환…공소시효 2달 남짓

    ... 남았습니다. 류정화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양현석 전 YG 대표 프로듀서는 지난달 26일 9시간 동안 참고인 조사를 받았습니다. 지난 2014년 서울과 유럽에서 유흥업소 여성들을 동원해 외국인 투자자들에게 성매매를 알선했다는 의혹 때문입니다. 양 대표는 강하게 부인했고, 경찰 수사가 "'혐의없음'으로 내사종결될 것"이라는 문자를 한 취재기자에게 보내기도 했습니다. ...
  • 로맥, 전 구단 상대-전 구장 홈런 동시 달성…시즌 1호

    로맥, 전 구단 상대-전 구장 홈런 동시 달성…시즌 1호

    SK 외국인 타자 제이미 로맥(33)이 올 시즌 10개 구단 타자 가운데 처음으로 전 구단 상대 홈런과 전 구장 홈런을 모두 달성했다. 로맥은 18일 인천 LG전에 4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해 팀이 1-7로 뒤진 4회 선두 타자로 나서 LG 선발 차우찬을 상대로 추격의 고삐를 당기는 좌월 솔로 홈런을 터트렸다. 10경기 만에 다시 나온 로맥의 시즌 21호포다.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수술 받는 오승환의 리턴 가능성, 삼성 "아직 풀린 게 아니지 않나"

    수술 받는 오승환의 리턴 가능성, 삼성 "아직 풀린 게 아니지 않나" 유료

    ... 콜로라도와의 계약이 만료된다. 상황에 따라 KBO 리그 복귀가 가능하다. 특히 지난해 10월 입국 당시 "한국에 복귀하고 싶은 마음이 있다. 혼자 생각할 문제는 아니고 에이전트가 할 일이다. 외국에서 5년(일본 2년·미국 3년) 동안 뛰면서 많이 지쳤다"고 했다. 콜로라도와의 1년 잔여 계약이 있는 상황에서 나온 돌발발언이었다. 발언을 수습해 2019시즌 미국 메이저리그에서 뛰었지만, ...
  • [뉴스분석] 택시 완승으로 끝난 김현미 상생안…타다 설 자리가 없다

    [뉴스분석] 택시 완승으로 끝난 김현미 상생안…타다 설 자리가 없다 유료

    ... 허용되지 않는다. 국토부 관계자는 “당초 렌터카를 이용한 사업도 허용하려고 했지만 택시업계 반발이 커서 제외했다”고 말했다. 유정훈 아주대 교수(교통시스템공학과)는 “우버나 그랩 등 외국의 플랫폼 사업자는 자가용을 이용하는 게 핵심”이라며 “우리는 사실상 택시를 이용해야 한다는 점에서 차이가 크고 진입장벽도 더 높다”고 말했다. 택시업계와 크게 갈등을 빚어왔던 타다가 ...
  • [취재일기] '6개월 폐쇄' 보라카이가 제주에 보낸 경고

    [취재일기] '6개월 폐쇄' 보라카이가 제주에 보낸 경고 유료

    ... 환경 문제를 겪었다. 해변에는 쓰레기가 넘쳐 났고, 바닷물에서는 악취가 났다. 이에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은 지난해 2월 “보라카이는 시궁창이다. (이대로 오염이 계속됐다가는) 외국인들이 더는 그곳에 가지 않는 때가 올 것”이라고 경고했다. 그리고는 두 달 뒤 보라카이를 폐쇄하고 6개월 동안 하수처리장 등 사회기반시설을 보강했다. 물론 보라카이처럼 제주도를 폐쇄한다는 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