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우리 서민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맞장토론] "민간 분양가 상한제, 적절한 시점" vs "시장에 맡겨야"

    [맞장토론] "민간 분양가 상한제, 적절한 시점" vs "시장에 맡겨야"

    ... 분양가 상한제였는데요. 그것이 실질적으로 폐지된 다음부터 서울의 주택가격 폭등이 와서 사실은 우리가 주요 강남 아파트가 18억 이렇게 한 게 되게 오래된 일인 것 같지만 2016년에 비로소 ... 않았는데 그것보다 훨씬 너무나 빠른 속도로 주택가격이 상승되었기 때문에 주택가격이 가장 핵심적인 서민들의 삶을 고통스럽게 하는 요소이기 때문에 정부가 분양가 상한제라도 저는 이게 핵심적인 요건이라고 ...
  • '아스달연대기' 김원석 PD "기존 작품 따라하려는 시도 한 적 없다"①

    '아스달연대기' 김원석 PD "기존 작품 따라하려는 시도 한 적 없다"①

    ... 없다는 것. 연출자로서 이것은 제약이자 기회라고 느꼈다. 드라마를 준비하면서 청동기 문명이 우리가 일반적으로 생각하는 수준보다 훨신 높은 수준의 문명을 가졌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이 시기는 ... 위에서 말씀드린 동양과 서양 어딘가에 존재할 법한 '아스 양식'에서 아스달 서민들의 옷과 분장에 비해 지배계급의 복식은 조금은 더 서양 쪽의, 시대에 비해 발달된 모습을 띄고 ...
  • [아침& 맞장토론] 8천원 vs 1만원…적절한 최저임금액은?

    [아침& 맞장토론] 8천원 vs 1만원…적절한 최저임금액은?

    ... 자유기업원 원장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어느 정도가 적당하다고 보십니까? [최승노/자유기업원장: 우리가 정치적으로 최저임금이 지금 결정이 되다 보니까 8000원 이상으로 결정이 돼 있습니다. 그런데 ... 대기업이라든지. 재벌, 대기업을 대변하는 자유기업원이라든지 본인들은 연봉을 수억 원씩 받으면서 우리 일반 노동자 서민들이 월급 받는 주휴수당 빼고 150만 원이 터무니없이 높다는 것은 어떤 설득력을 ...
  • [강갑생의 바퀴와 날개] 창문 열고 무더위 견디던 열차...80여년전 '에어컨'과 첫 상봉

    [강갑생의 바퀴와 날개] 창문 열고 무더위 견디던 열차...80여년전 '에어컨'과 첫 상봉

    ... 철도를 만든 영국에게도 당시 열차 에어컨은 낯설고, 신기한 장치였던 셈입니다. 그렇다면 우리나라에는 언제 처음 에어컨 달린 열차가 들어왔을까요? 철도 관련 기록들을 보면 1969년 2월 ... 됐을 정도라고 합니다. 요금도 지금 기준으로 보면 서울~부산이 40~50만원 정도라고 하니 서민들로선 엄두를 내기 힘들었을 것 같습니다. 1969년 도입된 국내 최초의 에어컨 열차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냥 DNA 일깨우는 야구장은 현대판 '사바나 초원'

    사냥 DNA 일깨우는 야구장은 현대판 '사바나 초원' 유료

    ... 야구장은 현대사회에서 공간적인 의미가 남다르다. 야구장은 현대도시 속 사바나 초원의 재현이다. 우리는 십만 년 넘게 수렵채집의 시대를 살면서 진화를 해왔다. 사바나 초원에서 사냥감을 쫓아 뛰고 ... 정도까지 올라간다. 산술적으로 20배나 잘살게 됐다. 중산층이 치킨을 먹을 만한 수준으로 우리의 소득수준이 올라간 것이다. 맥주는 70년대에는 값비싼 술의 이미지였다. 그래서 서민들은 맥주 ...
  • 사냥 DNA 일깨우는 야구장은 현대판 '사바나 초원'

    사냥 DNA 일깨우는 야구장은 현대판 '사바나 초원' 유료

    ... 야구장은 현대사회에서 공간적인 의미가 남다르다. 야구장은 현대도시 속 사바나 초원의 재현이다. 우리는 십만 년 넘게 수렵채집의 시대를 살면서 진화를 해왔다. 사바나 초원에서 사냥감을 쫓아 뛰고 ... 정도까지 올라간다. 산술적으로 20배나 잘살게 됐다. 중산층이 치킨을 먹을 만한 수준으로 우리의 소득수준이 올라간 것이다. 맥주는 70년대에는 값비싼 술의 이미지였다. 그래서 서민들은 맥주 ...
  • 무대 반세기 박웅·손봉숙 “광대는 살아 있다”

    무대 반세기 박웅·손봉숙 “광대는 살아 있다” 유료

    ... 두 사람은 “혼란스러운 구한말의 이야기가 오늘날의 모습과 일맥상통한다”면서 “작품 속에서 서민들이 한마디씩 던지는 얘기가 바로 시대정신 아니겠냐”고 말했다. 박웅은 “극 초반 광대들이 천지사방에 ... 선명하다. 이들은 “품바·사물놀이·마당놀이 등의 요소가 고루 포함돼 있다”(박)며 “이런 우리 연극 스타일이 후배 배우·연출가에 의해 이어지고 발전했으면 좋겠다”(손)고 말했다. '이름없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