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우리 한자음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송호근 칼럼] 한글날, 세종이 묻다

    [송호근 칼럼] 한글날, 세종이 묻다

    ... 내쳐진 인민들을 재도지문(載道之文)의 세계로 끌어들인 것이 바로 글과 말을 일치시킨 훈민정음이었다. 한자에 담긴 성리가 소리를 타고 내면에 인지되는 것, 역으로 추상적 사고가 운(韻)을 통해 글로 표현되는 언문일치의 세계에서 인민은 비로소 도덕적 주체로 거듭났다. '훈민정 반포문'을 백번 읽어도 전율하는 까닭이다. '어린 백성이 니르고져 핧배 이셔도 마침내 제 뜻을 시러펴디 ...
  • [비하인드 뉴스] 이종구, 국감 참고인에 욕설…"혼잣말했을 뿐"

    [비하인드 뉴스] 이종구, 국감 참고인에 욕설…"혼잣말했을 뿐"

    ... 의원 : 박근혜 대통령 탄핵됐을 때 이미 탄핵됐을 의원들이 한두 명이 아닙니다.] [조원진/우리공화당 의원 : 야. 너 뭐라고 얘기했어? 어? 어이! 이게, 지금 뭐하는 짓이야. 지금.] ... 됐었죠? [기자] 내일이 이제 한글날입니다. 그래서 국립국어원이 오늘 자료를 냈는데요. 일본식 한자어나 일본에서 을 따온 것을 쓰지 말자면서 이제부터 분빠이 하지 말고 각자내기 합시다라고 이렇게 ...
  • '아스달연대기' 김원석 PD "기존 작품 따라하려는 시도 한 적 없다"①

    '아스달연대기' 김원석 PD "기존 작품 따라하려는 시도 한 적 없다"①

    ... 무엇이라고 생각하나. "점점 좋게 봐 주시는 분들이 많아 져서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다. 처 작가님들과 만났을 때 작가님들의 고대사와 문화 인류학에 대한 방대한 스터디와 통찰에 놀랐고, ... 없다는 것. 연출자로서 이것은 제약이자 기회라고 느꼈다. 드라마를 준비하면서 청동기 문명이 우리가 일반적으로 생각하는 수준보다 훨신 높은 수준의 문명을 가졌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이 시기는 ...
  • [우리말바루기] '식상하다'는 일본식 표현

    ... 있을지도 모르겠다. 바로 '식상하다'가 일본식 표현이다. 어떤 일이나 사물·식 등이 자꾸 되풀이돼 질릴 때 이처럼 '식상하다'는 말을 쓰곤 한다. '식상하다'는 순우리말처럼 보이지만 사실은 일본식 한자어 '쇼쿠쇼(食傷, しょくしょう)'를 우리 한자음대로 읽으면서 만들어진 단어다. “좋은 노래지만 자꾸 들으니 질린다”와 같이 '물리다' '질리다' '싫증 나다' 등으로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송호근 칼럼] 한글날, 세종이 묻다

    [송호근 칼럼] 한글날, 세종이 묻다 유료

    ... 내쳐진 인민들을 재도지문(載道之文)의 세계로 끌어들인 것이 바로 글과 말을 일치시킨 훈민정음이었다. 한자에 담긴 성리가 소리를 타고 내면에 인지되는 것, 역으로 추상적 사고가 운(韻)을 통해 글로 표현되는 언문일치의 세계에서 인민은 비로소 도덕적 주체로 거듭났다. '훈민정 반포문'을 백번 읽어도 전율하는 까닭이다. '어린 백성이 니르고져 핧배 이셔도 마침내 제 뜻을 시러펴디 ...
  • [우리말바루기] '식상하다'는 일본식 표현 유료

    ... 있을지도 모르겠다. 바로 '식상하다'가 일본식 표현이다. 어떤 일이나 사물·식 등이 자꾸 되풀이돼 질릴 때 이처럼 '식상하다'는 말을 쓰곤 한다. '식상하다'는 순우리말처럼 보이지만 사실은 일본식 한자어 '쇼쿠쇼(食傷, しょくしょう)'를 우리 한자음대로 읽으면서 만들어진 단어다. “좋은 노래지만 자꾸 들으니 질린다”와 같이 '물리다' '질리다' '싫증 나다' 등으로 ...
  • [우리말바루기] '식상하다'는 일본식 표현 유료

    ... 있을지도 모르겠다. 바로 '식상하다'가 일본식 표현이다. 어떤 일이나 사물·식 등이 자꾸 되풀이돼 질릴 때 이처럼 '식상하다'는 말을 쓰곤 한다. '식상하다'는 순우리말처럼 보이지만 사실은 일본식 한자어 '쇼쿠쇼(食傷, しょくしょう)'를 우리 한자음대로 읽으면서 만들어진 단어다. “좋은 노래지만 자꾸 들으니 질린다”와 같이 '물리다' '질리다' '싫증 나다' 등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