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운림산방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실험정신으로 이은 전통…소치 허련 5대손의 현대 한국화

    실험정신으로 이은 전통…소치 허련 5대손의 현대 한국화 유료

    ... 장손이다. 서울에서 태어나 서울대 미대에서 동양화를 전공(학·석사)하고 창작 활동을 해오며 화단의 주목을 받았고, 2002년부터 전남대 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전남 진도에 자리 잡은 소치의 운림산방의 화맥을 5대째 이으며 한국화 작업을 이어오고 있는 그는 “수묵화의 특징인 함축미를 벗어나 채색화 성격이 강한 표현방식으로 서사적인 이야기를 풀어내고 싶었다”고 말했다. 전시는 30일까지. ...
  • [전라 천년의 숨결] “한국화 본향”···역사·예술자원 풍성한 '진도' 이야기

    [전라 천년의 숨결] “한국화 본향”···역사·예술자원 풍성한 '진도' 이야기 유료

    ... 5년이 다가오면서 진도를 역사적인 교훈의 장소로 승화시키려는 움직임이다. 진도는 2013년 전국 최초로 '민속문화예술특구'로 지정될 정도로 지역 내 문화·예술자원이 풍성하다. 원래 진도는 운림산방(雲林山房)에서 시작된 남종화와 서예, 남도 창과 관련한 명인들을 다수 배출된 예술의 본향이다. 유네스코 문화유산인 강강술래와 아리랑 외에도 진도씻김굿, 남도들노래, 진도다시래기 등 국가무형문화재가 ...
  • [전라 천년의 숨결] 가을 물들인 수묵의 멋과 향기···'남도 르네상스' 이끈다

    [전라 천년의 숨결] 가을 물들인 수묵의 멋과 향기···'남도 르네상스' 이끈다 유료

    ... 소개한다. 진도에 설치된 전시관에서는 전통수묵이 지닌 진면목을 느낄 수 있다. 현대적이고 실험적인 목포와는 달리 남도화맥의 전통과 한·중·일 수묵의 변천사 등에 초점이 맞춰져 있다. 운림산방에 있는 비엔날레 4관(남도전통미술관)은 남도 산수화와 전통 산수화의 새로운 해석을 담은 작품이 전시됐다. 비엔날레 5관(금봉 미술관)은 전통에 충실한 동양 산수화와 남도 화맥을 잇는 작품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