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웃음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현장IS] 김수미 with 세아들 '최고의 한방', MBN 가뭄의 단비될까(종합)

    [현장IS] 김수미 with 세아들 '최고의 한방', MBN 가뭄의 단비될까(종합)

    ... 됐다. 제주에서 살다 보니 방송에 좀 소홀히 했던 점도 있지만 이번 기회를 통해 훈훈한 가족애와 잊고 있었던 교훈들을 되새기고, 어느 예능보다 재밌게 즐길 수 있도록 만들겠다. 다른 예능의 웃음보다 20배 이상 큰 웃음이 찾아올 것"이라고 자신감을 표했다. 아울러 김수미를 두고 "알다가도 모를 매력이 있는 여자다. 멀리서 보면 배우 같고 어떨 때 보면 엄마 같고 노래 부를 때 보면 ...
  • '최고의 한방' 탁재훈 "훈훈한 가족애, 20배 이상 큰 웃음 찾아올 것"

    '최고의 한방' 탁재훈 "훈훈한 가족애, 20배 이상 큰 웃음 찾아올 것"

    ... 됐다. 제주에서 살다보니 방송에 좀 소홀히 했던 점도 있지만 이번 기회를 통해 훈훈한 가족애와 잊고 있었던 교훈들을 되새기고, 어느 예능보다 재밌게 즐길 수 있도록 만들겠다. 다른 예능의 웃음보다 20배 이상 큰 웃음이 찾아올 것"이라고 자신감을 표했다. 이상민은 "진지함을 맡고 있다. 선생님의 말씀으로 가슴에 새기고 있다. 시청자들에게도 보약 같은 좋은 말이 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 ...
  • [리뷰IS] '찰떡콤비' 데프콘, 별명 웃기고 게임 진땀 흘리고

    [리뷰IS] '찰떡콤비' 데프콘, 별명 웃기고 게임 진땀 흘리고

    ... 터뜨렸고 을 데프콘은 진땀을 흘렸다. 다행스럽게도 이수근의 작전 때문에 꼴찌는 피했지만 참으로 아슬아슬했다. 불운은 마지막까지 이어졌다. 최종 벌칙이 걸린 다트판의 지분율을 가장 많이 차지하지 않았음에도 당첨의 행운(?)을 누린 것. 미륵돼지 데프콘의 활약과 불운으로 웃음보를 자극했던 순간이었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
  • [현장IS] "제2의 박지성?" '뭉찬' 안정환, '어쩌다FC' 환골탈태 도전(종합)

    [현장IS] "제2의 박지성?" '뭉찬' 안정환, '어쩌다FC' 환골탈태 도전(종합)

    ... 미안하다. 정말 죄송하다"고 연신 사과해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안정환은 프로축구팀 감독도 가능한 A급 자격증을 가지고 있다. 첫 감독직이 뜻하지 않게 '어쩌다FC'가 되어 웃음보를 자극하는 상황이 됐다. 처음에 섭외를 받을 때 심정과 관련, "예능으로서 몇 편하고 말 줄 알았는데, 함께 하는 분들을 보고 처음에 깜짝 놀랐다. 스포츠인이기 때문에 예능으로서 축구를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1300만 돌파 '극한직업'…관객과 웃음 싸움 벌였다

    1300만 돌파 '극한직업'…관객과 웃음 싸움 벌였다 유료

    ... 감독은 '이병헌표 코미디는 말맛'이란 평을 들어온 코미디 장인. 연출만 아니라 여러 영화의 각색·각본을 맡아온 작가이기도 하다. 뜻밖에도 “정통 코미디는 처음”이라고 했다. “이전 작품들은 웃음보다 감정을 따라가는 게 더 중요한 작품이었고, '극한직업'은 상황을 따라가는 코미디로 웃음 자체가 중요한 의미가 될 수 있는 영화라고 생각했다”는 설명이다. '웃음+감동'코드 대신 신파를 배제했는데. ...
  • [노진호의 이나불] '혐오'를 팝니다 … 웃음 사라진 개콘

    [노진호의 이나불] '혐오'를 팝니다 … 웃음 사라진 개콘 유료

    ... 아니에요?” 비슷한 상황이 이어진다. 김준호가 코털 정리를 하던 가위로 김지민이 먹던 냉면을 자르고, '민박집 손님'은 이를 “맛있겠다”며 허겁지겁 먹는다. 이를 보는 방청객 표정에선 웃음보다 뜨악함이 먼저 느껴진다. '개그 콘서트'의 한 코너 '뷰티잉사이드'에서 강유미는 박휘순이 못 생겼다는 이유로 자주 뺨을 후려친다. [사진 KBS] 또 다른 코너 '뷰티잉사이드'는 외모 ...
  • [피플IS] '生고생 아이콘' 박명수, 이래야 개그가 제맛이지

    [피플IS] '生고생 아이콘' 박명수, 이래야 개그가 제맛이지 유료

    ... '형제꽝조사'와의 협업 당시 꽝 PD와 환상적인 호흡을 자랑했다. 평생 관심에도 없던 낚시와 1인 제작시스템이라는 낯선 환경과 마주했다. 그는 연신 "이게 방송 맞느냐"고 확인하며 웃음보를 자극했다. 최근에는 '박명수의 안티세끼'라는 크리스마스 특집으로 꾸며졌다. 피키캐스트 '이거 레알 난생처음'과 공동 프로젝트를 진행한 것. 박명수는 난생처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