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강기정 “정당해산 청원은 국민 질책” 발언 후폭풍 유료 ... 의회정치에 대한 국민의 준엄한 평가가 내려진 것으로 참으로 송구스럽다”며 “정당에 대한 평가는 선거를 통해 내릴 수 있음에도 '내년 4월 총선까지 기다리기 답답하다'는 질책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 국민의 정치불신을 키울 뿐”이라고 덧붙였다. 강 수석 답변에 야권은 반발했다. 나경원 한국당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회의 직후 취재진과 만나 “강 수석의 답변은 선거 운동과 다름 없다”며 “문 대통령이 ...
  • “민심 심상찮다” 여당 의원들 당직도 고사하고 지역구로 유료 ... 떨어진 셈이다. 이들의 생존방식을 모아봤다. ◆당직 사절 =아예 중앙 � 아예 중앙 정치 무대에서의 역할을 최소화하는 이들이 많다. 지난달 이인영 원내대표 체제 출범 직후, 20대 국회 마지막 여당 원내지도부를 꾸리는 과정에서 한 수도권 의원은 먼저 “부대표직은 사양하겠다”고 정중하게 얘기했다. 이 원내대표가 그를 중용할 거란 소문이 돌자 “지역구 사정이 ...
  • [취재일기] '총선 4수생' 전광훈 한기총 목사의 막말
    [취재일기] '총선 4수생' 전광훈 한기총 목사의 막말 유료 백성호 문화팀 기자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 대표회장인 전광훈 목사가 “문재인 대통령 하야”까지 거론하며 연일 막말을 쏟아내고 있다. 전 목사는 5일 시국선언문을 내놓고, 7일에는 ... 영향력도 컸다. 그러나 2012년을 거치면서 한기총은 분열되기 시작했다. 내부적으로 금권 선거의 여파와 '이단 교단'의 회원 인정 여부 등을 둘러싸고 갈등이 격렬했다. 결국 70%에 달하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