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원불교 여성교무 독신 서약 내년에 없애겠다
    원불교 여성교무 독신 서약 내년에 없애겠다 유료 23일 전북 익산에서 만난 전산 김주원 원불교 종법사는 '원불교 교법은 지식 있는 사람이든 아니든 상관없다. 누구든 받아들여 실행하면 된다. 그럼 본인이 행복하고, 가정이 행복하고, ... “(마음) 공부에 힘쓰면 교화가 따르고, 교화에 힘쓰면 사업이 따른다”고 강조했다. 올해는 원불교 창립 104년이다. 교단 내 혁신 작업은. “여성 교무가 되려면 주로 원광대 원불교학과를 ...
  • “더는 슬프지 않은 봄을 위해 ” 팽목항 추모객들 유채꽃 뿌려
    “더는 슬프지 않은 봄을 위해 ” 팽목항 추모객들 유채꽃 뿌려 유료 ... 아직도 가족 품으로 돌아오지 못했다. 바람이 거세게 분 이날 팽목항에는 세월호 희생자를 기리는 추모객들의 발걸음이 이어졌다. 원불교 진도교당 최형일(62·여) 교무 일행은 방파제 난간에 새로 만든 노란 리본과 종을 달았다. 최 교무는 “어른들의 부주의로 세상을 떠난 어린 꿈나무들이 다음 생에선 못다 한 꿈을 펼치고 살라는 뜻에서 해마다 종을 달고 있다”고 말했다. ...
  • 아픈 몸 치료하기 40년, 하루 세 번 괄약근 조여라
    아픈 몸 치료하기 40년, 하루 세 번 괄약근 조여라 유료 손흥도 교무는 '욕심을 내려놓고, 긴장을 풀면서 이완할 때 소우주인 나의 몸이 대우주에 접속된다. 그 자체가 엄청난 충전이다“고 말했다. [김상선 기자] 지난 13일 서울 종로5가 보화당 한의원에서 제산(濟山) 손흥도(70) 원불교 교무를 만났다. 그는 40년 넘게 마음을 닦는 수도자이자, 40년째 몸을 치료하고 있는 한의사다. 원불교 최고의결기구인 수위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