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이성택 원불교 교무, 복 지어야 한다···'어떻게 살 것인가'
    이성택 원불교 교무, 복 지어야 한다···'어떻게 살 것인가' ... 사람의 화두다. 이 교무는 "물질 개벽이라는 현상이 물밀듯이 다가오는 현 시대에 어떤 정신을 가지고 살아야 할 것인가라는 질문은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고 짚는다. 이 질문의 답을 원불교 정전에서 찾을 수 있다고 본다. WBS 원음방송에서 대종사의 원불교 교리에 관해 강의한 이유다. 이번에 펴낸 '어떻게 살 것인가'는 해당 강의 중에서 원불교전서의 핵심인 정전편 내용이 중심이 ...
  • 전북 종교계도 나섰다... “새만금 국제공항 예타 면제” 촉구
    전북 종교계도 나섰다... “새만금 국제공항 예타 면제” 촉구 【전주=뉴시스】김민수 기자 = 기독교와 불교 등 전북지역 4대 종교계가 새만금 국제공항 예비타당성 조사 면제를 촉구하고 나섰다. 전라북도기독교연합회와 대한불교조계종제17교구, 원불교전북교구, 천주교전주교구 등으로 구성된 세계(전라북도)종교평화협의회는 27일 전북도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정부는 새만금 국제공항 건설의 시급성을 인정하고 새만금 국제공항 ...
  • [월간중앙 특별 인터뷰] “적폐청산은 필요하지만, 정치적 목적이라면 곤란”
    [월간중앙 특별 인터뷰] “적폐청산은 필요하지만, 정치적 목적이라면 곤란” ... 살려내는 것… 교단 역량 세계화에 집중해 '종교의 UN' UR 창설에 앞장서겠다 김주원 신임 원불교 종법사는 감사를 행복의 첫째 조건으로 들었다. 월간중앙과의 인터뷰를 마친 김 종법사가 산책을 ... 기준)에 이르렀다. 대종사는 “이 세상 모든 것이 하나도 경전(經典) 아님이 없다”고 했다. 원불교 교전(敎典)에 나오는 대종사의 말은 지금까지도 울림이 크다. [원불교전서(圓佛敎全書)]는 주요 ... #월간중앙 특별 인터뷰 #적폐청산 #정치 #원불교가 세계 #원광대 원불교학과 #원불교 교전 #월간중앙
  • 원불교 김주원 새 종법사 선출 원불교 임시수위단회는 18일 교단 최고지도자인 새 종법사에 전산 김주원(70) 종사를 선출했다. 원불교의 종법사는 조계종의 종정에 해당하는 정신적 지도자이다. 김 신임종법사는 원불교 ... 시절 마음에 부족함이 많다는 생각에 '좋은 마음을 가져봤으면'하는 생각으로 입교했다"며 "교전(敎典·원불교 경전)을 보니 모든 해답이 있더라"고 했다. 종법사 임기는 6년이며, 한 차례 ... #피플면 #원불교 #원불교 김주원 #종법사 선출 #원광대 원불교학과

이미지

  • 원불교 교전 중문판 출판기념회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아인슈타인이 환생하면 연구하겠다는 그 책
    아인슈타인이 환생하면 연구하겠다는 그 책 유료 ... 저자는 『탈무드』에 대해 이렇게 말한다. “『탈무드』는 해답을 찾은 사람이 아니라 질문 속에서 살아가는 사람을 위한 텍스트다.” 그의 이 말에서 『탈무드』를 그리스도교 『성경』이나 불경, 『원불교교전』으로 바꿔도 될 것 같다. 세월이 검증한 경전에는 힘이 있다. '하루에 불경 한 장 읽기' '하루에 사서삼경 한 장 읽기' '하루에 성경 한 장 읽기' 운동도 가능하다. 쿠르샨의 경우처럼, ...
  • 아인슈타인이 환생하면 연구하겠다는 그 책
    아인슈타인이 환생하면 연구하겠다는 그 책 유료 ... 저자는 『탈무드』에 대해 이렇게 말한다. “『탈무드』는 해답을 찾은 사람이 아니라 질문 속에서 살아가는 사람을 위한 텍스트다.” 그의 이 말에서 『탈무드』를 그리스도교 『성경』이나 불경, 『원불교교전』으로 바꿔도 될 것 같다. 세월이 검증한 경전에는 힘이 있다. '하루에 불경 한 장 읽기' '하루에 사서삼경 한 장 읽기' '하루에 성경 한 장 읽기' 운동도 가능하다. 쿠르샨의 경우처럼, ...
  • "제2차 바티칸 공의회처럼" … 조계종·원불교 "성역없는 개혁"
    "제2차 바티칸 공의회처럼" … 조계종·원불교 "성역없는 개혁" 유료 ... 바티칸 공의회'처럼 대중공사를 계기로 불교가 개혁돼야 한다. 동시대와 호흡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원불교, 개혁 위한 자기 진단= 원불교는 올해 개교(開敎) 100년이다. 최고 수장인 경산 종법사는 “종법사 제도를 비롯해 수위단(최고 의결 기구) 조직의 구성, 원불교 교전의 표현까지도 이 시대의 제도와 언어, 문화에 맞는지 짚어보라”며 전방위적인 점검을 주문했다. 원불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