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유러피안 재즈트리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가수 호란, 음주운전 2년 자숙 끝···새 싱글 '바랍니다'

    가수 호란, 음주운전 2년 자숙 끝···새 싱글 '바랍니다'

    ... 김정균 등이 힘을 실었다. 호란은 2016년 9월 음주운전으로 접촉사고를 내고 사과한 뒤 활동을 중단했다. 앞서 2004, 2007년에도 음주운전으로 적발돼 '음주운전 삼진아웃' 제도에 따라 면허 취득도 2년 동안 제한됐다. 올해 초 '유러피안 재즈 트리오 내한공연'에 게스트로 나오는 등 무대 위주로 간간히 활동해왔다. realpaper7@newsis.com
  • 유러피안 재즈 트리오, 4월29일 반석아트홀서 공연

    유러피안 재즈 트리오, 4월29일 반석아트홀서 공연

    '로맨틱 재즈의 대명사'라 불리는 '유러피안 재즈 트리오'가 오는 29일 화성을 찾는다. 반석아트홀 개관 7주년을 맞아 진행되는 이번 공연에서는 '유러피안 재즈 트리오'의 새 앨범 '서촌'의 수록곡들을 라이브로 들을 수 있다. 국내 음반 제작사 오디오가 프로덕션과 함께 작업한 '서촌'은 재즈에 대한 부담을 없애기 위해 한국 대중가요 11곡을 선정해 편곡했다. 가요의 멜로디는 최대한 유지하되, ...
  • 영화 '라라랜드' OST, 2017 가장 많이 팔린 LP

    영화 '라라랜드' OST, 2017 가장 많이 팔린 LP

    .... 한국 모던록의 대표밴드로 활동해온 언니네 이발관이 마지막으로 세상에 던지는 9개의 각기 다른 풍경이 담긴 본 앨범은 리미티드 에디션 LP로 1000장 한정 발매되었다. 9위는 유러피안 재즈 트리오의 '서촌'이다. 한국과 일본에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재즈 밴드인 유러피안 재즈 트리오가 '가을이 오면', '인형의 꿈' 등 10곡의 아름다운 가요들을 재즈로 ...
  • 올해 국내에서 가장 많이 팔린 LP= '라라랜드' OST

    올해 국내에서 가장 많이 팔린 LP= '라라랜드' OST

    ... 종합차트 6위와 7위에 올랐다. 이들 LP음반은 현재 품절된 상태로 중고로만 거래가 가능하다. 8위는 모던록 밴드 '언니네 이발관'의 마지막 앨범인 6집 '홀로 있는 사람들', 9위는 유러피안 재즈 트리오의 '서촌', 10위는 한국인 최초로 쇼팽 콩쿠르에서 우승을 차지한 피아니스트 조성진의 '쇼팽 : 피아노 협주곡 1번, 4개의 발라드'다. 한편 스트리밍 방식이 주류인 2017년 디지털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당신의 역사] 청담동 재즈 클럽 '원스 인 어 블루문'의 임재홍 대표

    [당신의 역사] 청담동 재즈 클럽 '원스 인 어 블루문'의 임재홍 대표 유료

    ... 움직이기 시작했다. 원스 인 어 블루문의 트레이드 마크인 푸른 네온사인에 불이 들어왔다. 이날 7시30분 시작된 1부 공연은 유러피안 스타일의 재즈 그룹 '김마리아 트리오'의 연주였다. 보컬 김마리아, 베이스 전제곤, 드럼 최보미로 구성된 젊은 재즈 그룹이다. 가볍고 따뜻한 느낌의 팝재즈가 블루문을 적셨다. 시간이 흐르면서 150석의 3층 블루문은 사람들로 가득 찼다. ...
  • [당신의 역사] 청담동 재즈 클럽 '원스 인 어 블루문'의 임재홍 대표

    [당신의 역사] 청담동 재즈 클럽 '원스 인 어 블루문'의 임재홍 대표 유료

    ... 움직이기 시작했다. 원스 인 어 블루문의 트레이드 마크인 푸른 네온사인에 불이 들어왔다. 이날 7시30분 시작된 1부 공연은 유러피안 스타일의 재즈 그룹 '김마리아 트리오'의 연주였다. 보컬 김마리아, 베이스 전제곤, 드럼 최보미로 구성된 젊은 재즈 그룹이다. 가볍고 따뜻한 느낌의 팝재즈가 블루문을 적셨다. 시간이 흐르면서 150석의 3층 블루문은 사람들로 가득 찼다. ...
  • [당신의 역사] 청담동 재즈 클럽 '원스 인 어 블루문'의 임재홍 대표

    [당신의 역사] 청담동 재즈 클럽 '원스 인 어 블루문'의 임재홍 대표 유료

    ... 움직이기 시작했다. 원스 인 어 블루문의 트레이드 마크인 푸른 네온사인에 불이 들어왔다. 이날 7시30분 시작된 1부 공연은 유러피안 스타일의 재즈 그룹 '김마리아 트리오'의 연주였다. 보컬 김마리아, 베이스 전제곤, 드럼 최보미로 구성된 젊은 재즈 그룹이다. 가볍고 따뜻한 느낌의 팝재즈가 블루문을 적셨다. 시간이 흐르면서 150석의 3층 블루문은 사람들로 가득 찼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