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유시민 재단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논설위원이 간다] '6그램 야망'이 보좌관의 전부는 아니다

    [논설위원이 간다] '6그램 야망'이 보좌관의 전부는 아니다 유료

    ... 등을 태운 패스트트랙에 강한 문제의식을 가졌기 때문이다.” 6g의 금배지 상당수 보좌관은 가슴 깊은 곳에 국회의원의 꿈을 간직하고 있다. 무게 6g의 금배지를 가슴에 다는 야망이다.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이해찬 의원), 유은혜 교육부총리(고 김근태 전 의원)도 보좌관 출신이다. 20대 국회엔 20여 명의 보좌진 출신 국회의원이 있다. 6%가 넘는 비율이다. 더불어민주당은 ...
  • [안혜리의 시선] 김제동씨, 그 정도면 뇌물입니다

    [안혜리의 시선] 김제동씨, 그 정도면 뇌물입니다 유료

    ... 하지만 김영란법 적용을 받는 언론인도 아니니 말이다. 그렇다면 그의 지지자들 주장대로 그저 보수 언론의 흠집 내기일까. 아니다. 오히려 뇌물 수수라는 중범죄로 봐야 한다. 김제동과 가까운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 주장이다. 유 이사장은 2016년 '썰전'(JTBC)에서 “두 시간 강의하고 강연료 1000만 원은 강연료가 아니라 뇌물”이라고 했다. 합법적인 뇌물수수 수단이라는 얘기다. ...
  • [취재일기] 브레이크 걸린 박원순식 민주주의

    [취재일기] 브레이크 걸린 박원순식 민주주의 유료

    ... 시장은 '과속'을 하다 브레이크가 걸린 적이 여럿 있다. 서울대병원을 노원구 상계동 차량기지로 이전하겠다고 했다가 시의회에서 “구체적으로 진척된 것은 아니다”고 한발 물러났다. 이달 초에는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이 진행하는 팟캐스트에 나가 “북한에 100만 달러어치 식량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때도 서울시 남북교류협력위원회 심의 전이었다. 특히 이번엔 2011년 취임 후 내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