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인물

윤구병
윤구병 (尹九炳 )
출생년도 1943년
직업 교육인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 문재인 대통령이 '잘 팔릴까' 걱정했다는 책은?
    문재인 대통령이 '잘 팔릴까' 걱정했다는 책은? 문재인 대통령이 19일 '농사짓는 철학자'로 알려진 윤구병 전 충북대 교수가 펴낸 도감집에 대한 추천 글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올렸다. [사진 문재인 대통령 페이스북] 문 대통령은 이날 페이스북·트위터 등에 “농부철학자 윤구병 선생님이 보리출판사가 펴낸 『보리 세밀화 큰 도감』 10권을 보내주셨다”며 “한국에 서식하는 생물을 세밀화로 도감을 만들었는데 ... #문재인
  • [부산소식] 렛츠런파크 일루미아 가을맞이 무료입장 이벤트 등
    [부산소식] 렛츠런파크 일루미아 가을맞이 무료입장 이벤트 등 ... 13일까지 예비 부모와 영·유아 부모에게 생태육아의 올바른 양육 가치관, 바람직한 부모역할과 양육법 등을 안내한다. 임재택 생태유아교육연구소 이사장, 김은주 부산대 유아교육학과 교수, 윤구병 보리출판사 대표, 김병철 해운대 자명병원 소아정신과 진료부장, 권장희 놀이미디어센터 대표 등 10명의 유아교육 전문가들이 강의에 나선다. 강의 내용은 ▲생태적 육아방법 ▲내 아이의 심리에 ...
  • [부산소식] 해운대구 '좋은 부모 자격증반' 수강생 모집 등 ... 개강식을 시작으로 오는 5월 17일까지 매주 목요일 오전 10~12시 해운대구 문화복합센터 3층 다목적강당에서 진행된다. 임재택 생태유아교육연구소 이사장, 김은주 부산대 유아교육학과 교수, 윤구병 보리출판사 대표, 김병철 해운대 자명병원 소아정신과 진료부장 등 10명의 유아교육 전문가들이 강의에 나선다. 강의 내용은 ▲엄마와 아이의 영성을 살리는 명상 ▲내 아이의 심리에 맞는 현명한 ...
  • [앵커브리핑] '이름 모를 잡초…잡초는 없다'
    [앵커브리핑] '이름 모를 잡초…잡초는 없다' ... '잡초'… 노랫소리가 들리는 것 같지 않으싶니까? 정말 그럴까…잡초는 정말 이것저것 아무것도 가진 게 없을까… 그 답은 한 철학자로부터 들어보겠습니다. 전북 변산에서 흙을 만지는 철학자 윤구병 선생은 본디 농부가 아니었습니다. 지금으로부터 20년 전… 교수 자리를 버리고 풋내기 농사꾼을 자처하던 시절에 잡초로만 보이는 풀들을 잔뜩 뽑아버렸는데 알고 보니 그 잡초는 제각기 이름을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권혁재 사진전문기자의 Behind & Beyond] 아픈 후 '생계형 웃음' 더 짓는 윤구병
    [권혁재 사진전문기자의 Behind & Beyond] 아픈 후 '생계형 웃음' 더 짓는 윤구병 유료 지난주 어느 출판사 대표가 책을 두 권 들고 신문사로 찾아왔다. 그 책은 보리출판사와 변산공동체학교 대표인 윤구병(73) 선생의 신간이었다. 우편으로 보내지 않고 구태여 들고 온 이유를 그에게 물었다. “선생님께서 꼭 직접 전해주라고 하셨습니다. 그러면 그 속에 맘이 담겨 있는 것을 알 것이라고 하셨습니다”는 게 그의 답이었다. 윤 선생의 건강이 여의치 ...
  • 흙·물·바람에 매일 아침 큰절 … 풀 잘 매는 '풀매도사' 됐죠
    흙·물·바람에 매일 아침 큰절 … 풀 잘 매는 '풀매도사' 됐죠 유료 윤구병 대표가 파안대소를 하고 있다. 그의 표현을 빌리면 '생계형 웃음'이다. 코보다 입이 튀어나와 그가 웃고 있지 않으면 주변에서 “어디 아프냐, 고민이 있느냐”는 질문을 많이 한다고 했다. “바보가 돼서 남을 즐겁게 해줄까 하는 생각도 자주 했다”고 말했다. [권혁재 사진전문기자] 칠순 노인은 여전히 꼬장꼬장했다. 바짝 자른 머리칼, 총기(聰氣) 번뜩이는 ...
  • [삶의 향기] 빵만으론 질식한다
    [삶의 향기] 빵만으론 질식한다 유료 ... 같은 '아지트'를 두기에 바깥세상의 흥청스럽고 은성스러운 분위기와는 극명한 대조를 이룬다. 그렇다면 무엇에 대한, 무엇에 의한, 무엇을 위한 저항이자 항거인가. 우선 철학하는 농부 윤구병의 말부터 들어보자. 감 잡았으리라. '무찌르자, 공산당'이 아니라 '기 막히고 코 막히게 둔갑해 사람 행세하는 돈, 돈 나고 사람 난 세상'과 맞붙어야 하는 것이다. 무엇으로? 어떻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