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응급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시론] 의료진 모시기 별따기, 지방 의료공백 방치 안 돼

    [시론] 의료진 모시기 별따기, 지방 의료공백 방치 안 돼 유료

    ... 선호와 공공의료에 대한 낮은 관심 때문이다. 속초의 경우 급성심근경색 환자가 병원을 옮겨 다니는 전원(轉院) 비율이 2017년 기준으로 약 24%나 된다. 응급환자 4명 중 1명꼴로 응급실에 가도 치료를 못 받고 다른 기관으로 이송돼야 한다는 의미다. 예컨대 급성심근경색 환자의 경우 골든타임 이내에 경피적 관상동맥 개입술(PCI)을 신속하게 받아야 한다. 하지만 지역 응급센터로 ...
  • 독거 어르신, AI 스피커를 대화 친구로

    독거 어르신, AI 스피커를 대화 친구로 유료

    ... 만족도도 높게 조사됐다. 위급 상황 발생 시 음성으로 도움을 요청하는 사용 행태도 확인됐다. AI 스피커가 설치돼 있는 독거 어르신 중 3명은 긴급 SOS 호출을 이용, 실제로 119·응급실과 연계해 위험한 순간을 넘길 수 있었다고 SKT는 말했다. [한 이용자가 AI 스피커 `누구`로 `인공지능 돌봄 서비스`를 받고 있다. SKT 제공] AI 스피커는 독거 어르신들이 "아리아! ...
  • 서울대병원서 사망한 환자 71%, 연명의료 중단 택했다

    서울대병원서 사망한 환자 71%, 연명의료 중단 택했다 유료

    얼마 전 60대 여성이 서울대병원 응급실에 실려 왔다. 뇌동맥류(뇌혈관이 꽈리처럼 부푸는 질환) 증세를 모르고 있다가 뇌출혈이 생겼다. 응급 뇌수술을 했지만 호전되지 않았다. 의식 불명 상태에 빠져 중환자실에서 인공호흡기 치료를 받았다. 의료진이 뇌파 검사를 했더니 의학적으로 뇌사(腦死)로 판정됐다. 회생 가능성이 없는 임종기 환자였다. 이 환자는 사전연명의료의향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