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25세 일용직 죽음, 안전화도 없었다
    25세 일용직 죽음, 안전화도 없었다 유료 ... 나오고 있다. 지난달 10일 오전 수원시 권선구 고색동 3산업단지 내 공장(지상 1·5층 2개 동, 연면적 2만7670여㎡) 신축현장 고층 화물 엘리베이터에서 김씨가 밑으로 떨어졌다. 그는 출동한 119구급대에 의해 경기도의료원 수원병원 응급실로 옮겨졌지만 결국 숨을 거뒀다. 사고현장에는 즉시 고용노동부의 작업중지 명령이 내려졌다. 경찰수사 과정서 시공사인 ...
  • [동해안 산불 한 달]90세 노모와 한 달째 피난생활…“언제쯤 일상 찾을까요”
    [동해안 산불 한 달]90세 노모와 한 달째 피난생활…“언제쯤 일상 찾을까요” 유료 ... 없었다'..국민안전처 통합이후 재난관리 허점? 강원 산불 이재민 발구르는데, 성금 420억 왜 현장 안 갈까 고성·속초 산불 20일 지나 공개 사과한 김종갑 한국전력 사장 지난달 4일 발생한 ... 소용이 없다”며 “환경이 바뀐 게 영향이 큰 것 같다”고 했다. 산불 발생 지역엔 대부분 현장응급의료소가 있지만, 주민들은 주로 인근 병원을 이용하고 있다. 현장응급의료소에선 간단한 진료만 ...
  • 다섯명 희생 뒤에야 매뉴얼 지키는 경찰
    다섯명 희생 뒤에야 매뉴얼 지키는 경찰 유료 ━ [이슈추적] 진주 무차별 살인범 진주시 아파트 방화·살인 참사 현장에 주민 등이 가져온 하얀 국화가 쌓이고 있다. [연합뉴스] “폭력을 행사하고 경찰에 잡혀갔는데 얼마 후 풀려났다는 ... 관계자는 한탄했다. 진주에서 5명이 살해된 이후 경찰이 폭력 성향을 보이는 정신질환자를 잇따라 응급입원(3일 강제입원)시키고 있는데, 경찰이 진작 활용하지 못한 데 대한 안타까움을 표현한 것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