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의총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비하인드 뉴스] 민경욱 vs 고민정…선후배 설전 '점입가경'

    [비하인드 뉴스] 민경욱 vs 고민정…선후배 설전 '점입가경'

    ... 물러나라는 얘기가 있자 몸도 좀 아프고 해서 병원에 열흘간 입원까지 했었는데 당시 표현을 보면 "속에 열이 끓어오른다"면서 당의 사퇴 압박에 대해서 반발하는 모습도 있습니다. 어제부터 의총에 병원에 입원했다가 나왔었는데 지금 모습을 잠깐 보면 여러 의원들에게 상당히 적극적으로 친하려 하는 모습이 있었는데 전반적으로는 제가 당시 현장을 봤는데 좀 데면데면한 모습도 의원들은 보였습니다. ...
  • [비하인드 뉴스] 나경원 리더십 흔든 '지정생존자 친박계'

    [비하인드 뉴스] 나경원 리더십 흔든 '지정생존자 친박계'

    ... 상징적인 모습이라는 분석도 있는데, 무슨 일이 있어도 친박계는 지정 생존자처럼 반드시 살아남는다는 분석으로 볼 수 있는 것입니다. [앵커] 이 부분이 논란이 됐던 것은 지난해 7월 한국당이 의총을 열고 황영철 의원이 올해부터 내년 총선때까지 예결위원장을 맡는다 이렇게 의결을 하지 않았습니까? 그런데 김재원 의원이 자신도 하겠다고 나서면서 결국은 경선으로 결정을 하게되고 황 의원이 사퇴를 ...
  • 조원진 "광화문광장은 대단히 넓다"…주말 재진입 예고

    조원진 "광화문광장은 대단히 넓다"…주말 재진입 예고

    ... (비판해요.) 박근혜 (전) 대통령은 우리공화당의 1호 당원으로 들어옵니다. 여러분, 믿으시죠? (네.)] 보수진영 내 주도권 다툼 정말 장난이 아닌 상황이군요. 다음 소식입니다. 어제 민주당 의총에서 있던 장면이었습니다. 일본의 경제보복 조치 놓고 한일의원연맹 회장이 도쿄대 박사 출신의 강창일 의원 한마디한 것입니다. 일본 정부 맹성토했습니다. 치졸하고 옹졸하다 그러다 막판 우리 ...
  • 예결위원장에 황영철 아닌 김재원…한국당 어느덧 '친박세상'

    예결위원장에 황영철 아닌 김재원…한국당 어느덧 '친박세상'

    ... 친박계인 김재원 의원이 웃었다. 5일 황영철 의원이 이날 오전 의원총회에서 열릴 예정이던 경선을 거부하면서다. 황 의원은 이날 의원총회를 공개로 진행해달라고 요구했다가 불발되자 10분 만에 의총장 밖으로 나와 경선 포기를 선언했다. 그는 “1년 전 하반기 원 구성 당시 김성태 원내대표와 안상수 예결위원장과 조율·논의 과정을 거쳐 추인을 받았다”면서 “그럼에도 불구하고 나경원 원내대표는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나경원 “신독재 정권, 절대권력 완성 위해 민주주의 악용”

    나경원 “신독재 정권, 절대권력 완성 위해 민주주의 악용” 유료

    ... '친민노총'일 뿐 가장 반노동적인 정책”이라고 비판했고 자사고 지정 취소, 붉은 수돗물, 탈원전 부작용 등을 언급하면서 “정말 무책임한 정권”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인영 민주당 원내대표는 의총에서 나 원내대표의 연설에 대해 "근거도 없고 맹목적인 비난에 가까웠다”며 "끝까지 자리를 지켜주신 의원들의 인내심에 존경과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성지원 기자 sung.jiwo...
  • [분수대] 조국, 그리고 말 값

    [분수대] 조국, 그리고 말 값 유료

    ... 잔여 임기가 대통령에게 불안한 임기가 될 수밖에 없다고 경고한다.” 조국-윤석열 조합에 대한 자유한국당의 입장인가 싶겠다. 실제론 8년 전 이맘때 권재진-한상대 조합을 두고 민주당 긴급 의총에서 쏟아진 말이다. 발언자는 각각 지금의 대통령 비서실장(노영민), 경제부총리 후보군(김진표), 그리고 현 정권의 초대 청와대 정무수석(전병헌)이다. 당시 대표(손학규)는 “민정수석을 법무장관에 ...
  • 어렵사리 합의한 국회 정상화, 한국당이 뒤집었다 유료

    ... 했다. 관련기사 나경원 리더십 상처…불신임 논란 번질 수도 특히 패스트트랙 법안 처리와 관련, “각 당의 안을 존중해”라는 문구를 지적하는 이가 많았다. 주광덕 의원은 이날 비공개 의총에서 “합의문대로면 결국 5당이 협의하게 될 수밖에 없는데, 바른미래당·민주평화당·정의당은 공히 연동형 비례대표제를 원하고 있지 않은가”라며 “결국 (원안대로) 패스트트랙으로 갈 수밖에 없으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