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의회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백색 테러단' 엄지척한 홍콩의원···부모 묘 훼손당했다

    '백색 테러단' 엄지척한 홍콩의원···부모 묘 훼손당했다

    ... 묘를 파헤친 뒤 유골을 사방에 뿌렸으며 묘비도 부쉈다. 또 묘역엔 허쥔야오가 깡패들과 손을 잡았다는 의미의 '관리와 흑사회가 결탁했다(官黑勾結)'는 글이 스프레이로 쓰였다. 툰먼구 의회 의원인 허쥔야오는 엄지척 사진과 관련해 당일 길을 지나다 평소 알고 지내는 이들을 만났고 이들이 자신이 바른말을 잘 한다며 “영웅”이라고 칭찬하기에 악수를 나눴을 뿐으로 자신이 '백색 테러'를 ...
  • [월간중앙] 파국으로 가는 한·일 갈등의 근원과 해법

    [월간중앙] 파국으로 가는 한·일 갈등의 근원과 해법

    ... 소멸됐다는 주장은 아베 정권의 억지이거나 오해일 뿐이다. 일본 내에서 법적 근거를 갖춘 입장은 '개인 청구권은 소멸되지 않았다'이다. 1991년 8월 야나이 순지 일본 외무성 조약국장은 의회에 제출한 답변서에서 '한일 청구권 협정이 법적 의미에서 청구권 소멸을 의미하지 않는다'고 밝힌 바 있다. 고노 다로 현재 일본 외무상도 “개인의 청구권이 소멸했다고 얘기하기는 어렵다”는 취지로 ...
  • [맞장토론] '국민투표로 의원직 박탈' 국민소환제 도입, 찬반은?

    [맞장토론] '국민투표로 의원직 박탈' 국민소환제 도입, 찬반은?

    ... 같지만 그러나 어쨌든 국민소환제 도입에 대한 공론화라든지 이런 것들은 반드시 필요하다고 생각을 합니다.] [앵커] 대통령이나 광역단체장의 경우에도 견제 장치가 있고요. 또 지방자치단체장이나 지방의회의원의 경우에도 주민소환제가 있는데. [최창렬/용인대 교수 : 도입이 있죠.] '국민소환제' 도입 '반대' 입장은? [앵커] 국회의원들에 대해서만 견제 장치가 없다. 이런 ...
  • [뉴스체크|오늘] 문무일 검찰총장 퇴임

    [뉴스체크|오늘] 문무일 검찰총장 퇴임

    1. 국회 여야 방미단 출국 여야 의원단이 한·미·일 의원회의에 참석하기 위해서 오늘(24일) 미국으로 갑니다. 워싱턴에서 미국 의회 지도부를 만나서 일본 수출 규제의 부당성을 알리고, 미국의 협조를 촉구할 예정입니다. 2. 문무일 검찰총장 퇴임 문재인 정부 첫 검찰총장 문무일 총장이 2년의 임기를 마칩니다. 어제 검찰 내부 통신망으로 올린 퇴임사에서는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문 정부 2년간 공공부문 18만명 정규직 전환…부작용 속출

    문 정부 2년간 공공부문 18만명 정규직 전환…부작용 속출 유료

    올해 5월 말 서울시 공무원노조가 성명을 냈다. 서울시의회 더불어민주당 민생실천위원회가 내놓은 정규직으로 전환(무기계약직)된 공무직의 보수를 공무원 수준으로 끌어올리는 조례에 대해서다. 성명에는 “수년간 도서관에서 공부해 공무원이 됐는데 하루아침에 시험도 치지 않고 정규직이 되고, 처우까지 같아지면 그게 공정인가”라는 항변이 담겼다. 노노 갈등이다. 저마다 ...
  • [차이나인사이트] 덩샤오핑의 약속, 홍콩의 일국양제는 지속 가능한가

    [차이나인사이트] 덩샤오핑의 약속, 홍콩의 일국양제는 지속 가능한가 유료

    ... 잘 해결되기를 바라는 진심이 없어 보일 뿐 아니라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골치깨나 아프겠다는 비아냥마저 엿보인다. 미 국무부도 '표현의 자유와 평화적 집회의 존중'을 주문했고 미 의회의 반응은 더욱 부정적이다. 중국을 더욱 난처하게 만드는 것은 서방 언론들의 날선 비판이다. CNN이 시위 현장을 몇 시간씩 생중계하는 바람에 중국 외교부가 '가짜 뉴스'란 말을 꺼내기도 ...
  • 문 정부 2년간 공공부문 18만명 정규직 전환…부작용 속출

    문 정부 2년간 공공부문 18만명 정규직 전환…부작용 속출 유료

    올해 5월 말 서울시 공무원노조가 성명을 냈다. 서울시의회 더불어민주당 민생실천위원회가 내놓은 정규직으로 전환(무기계약직)된 공무직의 보수를 공무원 수준으로 끌어올리는 조례에 대해서다. 성명에는 “수년간 도서관에서 공부해 공무원이 됐는데 하루아침에 시험도 치지 않고 정규직이 되고, 처우까지 같아지면 그게 공정인가”라는 항변이 담겼다. 노노 갈등이다. 저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