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이너서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위너 김진우, 컴백 전 V라이브…에피소드 대방출

    위너 김진우, 컴백 전 V라이브…에피소드 대방출

    ... 예정이어서 팬들의 기대감을 높인다. 또 사전 수급된 팬들의 질문, 소원 및 응원 메시지를 직접 소개하며 특급 팬서비스를 선사할 계획이다. 공모를 위한 네이버폼은 위너 V앱 채널플러스와 이너서클 공식 팬클럽 존 공지를 통해 접속할 수 있으며, 8일 오후 5시까지 접수를 받는다. 지난 2014년 위너로 데뷔한 김진우는 데뷔 첫 솔로 활동을 앞뒀다. 14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
  • 위너 김진우, 수려한 비주얼+나른한 표정

    위너 김진우, 수려한 비주얼+나른한 표정

    ... 사운드로 공개됐다"며 곡 분위기를 소개했다. 지난 2014년 위너로 데뷔한 김진우는 데뷔 첫 솔로 싱글 'JINU's HEYDAY'를 발매한다. 김진우는 “솔로곡을 발매할 수 있었던 것은 이너서클이 있기 때문이라 생각한다. 팬들과 만날 생각에 설레고, 감사하다”는 소감을 전했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tbc.co.kr
  • '솔로 출격' 위너 김진우, 콘셉트 티저 영상 공개···완벽 꽃비주얼

    '솔로 출격' 위너 김진우, 콘셉트 티저 영상 공개···완벽 꽃비주얼

    ... 포지션과 미성의 보컬을 담당하고 있는 김진우가 어떤 타이틀곡으로 눈과 귀를 사로잡을지 팬들의 기대감이 나날이 높아지고 있다. 김진우는 솔로 출격을 앞두고 "솔로곡을 발매할 수 있었던 것은 이너서클이 있기 때문이라 생각한다. 팬들과 만날 생각에 설레고, 감사하다"는 소감을 전하기도 했다. 한편, 김진우의 첫 솔로 앨범은 오는 14일 공개된다. 5년 간 위너로 활동하며 탄탄한 내공을 ...
  • "두렵고 설레지만 기뻐" 위너 김진우 8월14일 솔로데뷔 확정[공식]

    "두렵고 설레지만 기뻐" 위너 김진우 8월14일 솔로데뷔 확정[공식]

    ... 하다가 혼자 하려니 두렵기도 하고 설레기도 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멤버들이 많이 응원해 주고 있고 솔로곡을 발표하기 위해 노력도 많이 했다. 솔로곡을 낼 수 있게 해준 건 다 이너서클(위너 팬클럽)이 있기 때문이라 생각한다. 팬들과 만날 생각에 기쁘고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김진우가 속한 그룹 위너는 지난 5년간 발표한 모든 앨범의 타이틀곡으로 음원차트 1위를 기록했다.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한국 말은 신뢰 못해" 대북 제재까지 걸고넘어진 아베

    "한국 말은 신뢰 못해" 대북 제재까지 걸고넘어진 아베 유료

    ... 선거(7월 21일) 이후 일본이 어떻게 나올지는 이마이 다카야(今井尙哉) 정무비서관 등 총리의 이너서클만 안다”고 말했다. 고노 다로(河野太郞) 외상 등 외무성 핵심 라인들도 이번 조치의 정확한 ... 부여한 '+(플러스)1'을 '0'으로 돌리는 방식을 활용할 가능성이 크다”고 했다. '-(마이너스)1'의 불이익보다 기존의 우대성 배려의 철회, 비자 심사 강화 등 준법을 명분으로 한 조치가 ...
  • "한국 말은 신뢰 못해" 대북 제재까지 걸고넘어진 아베

    "한국 말은 신뢰 못해" 대북 제재까지 걸고넘어진 아베 유료

    ... 선거(7월 21일) 이후 일본이 어떻게 나올지는 이마이 다카야(今井尙哉) 정무비서관 등 총리의 이너서클만 안다”고 말했다. 고노 다로(河野太郞) 외상 등 외무성 핵심 라인들도 이번 조치의 정확한 ... 부여한 '+(플러스)1'을 '0'으로 돌리는 방식을 활용할 가능성이 크다”고 했다. '-(마이너스)1'의 불이익보다 기존의 우대성 배려의 철회, 비자 심사 강화 등 준법을 명분으로 한 조치가 ...
  • [시선집중] 낙타의 길을 꽃밭 되게 하라

    [시선집중] 낙타의 길을 꽃밭 되게 하라 유료

    ... 날리고/ 사막의 침묵을 꽃밭에 퍼뜨려라...(생략)' 이럴 때 한국교회가 낙타가 되어 사막으로 가야 한다. 타종교도 마찬가지이다. 종교가 자기 꽃밭에서만 안주하며 스스로 카르텔을 만들고 이너서클화만 하면 안 된다. 기독교뿐만 아니라 모든 종교는 시대의 정신과 가치를 세우는 이정표가 되어야 한다. 나라 역시 창조적 국부를 창출하고 미래를 열어가야 한다. 우리 모두 이념이나 사상의 꽃밭에서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