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이륜차 고속도로 운행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부산, 지난해 교통사고 사망자 139명…전년보다 20% 감소

    부산, 지난해 교통사고 사망자 139명…전년보다 20% 감소

    ... 사망사고는 단 한건도 발생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교통사고의 감소추세에도 불구하고 이륜차(27명에서 30명으로 3명, 11.1% 증가), 택시(14명에서 19명으로 5명, 35.7% ... 부산본부 관계자는 "부산지역의 교통사고 특성분석 결과를 토대로 올해 교통안전사업 추진체계도 이륜차, 택시, 고속도로 사고 감소에 포커스를 맞추고 부산시, 부산경찰청, 부산노인회, 교통봉사단체 ...
  • 서울시, 27일부터 전기·수소차 1740대 추가보급 신청 접수

    서울시, 27일부터 전기·수소 1740대 추가보급 신청 접수

    ... 방침이다. 전기차는 9월 현재 총 9112대(승용 7966대, 버스·트럭 39대, 택시 60대, 이륜차 1047대)를 보급했고, 수소차는 32대가 운행중이다. 수소 50대가 추가 보급되면 충전인프라도 ... 면제)되고, 남산터널 혼잡통행료는 100% 면제(서울시에 등록된 저공해 전자태그 '맑은 서울' 부착 량)되고, 고속도로 통행료도 50% 감면된다. 아울러 전기 사용자의 충전비용 부담을 완화하기 ...
  • 모터사이클 고속도 진입은 권리, 그러나 현실 직시해야

    모터사이클 고속도 진입은 권리, 그러나 현실 직시해야

    ... 사고를 방지하자는 취지였다. 한국의 도로는 일본상황을 카피한 것이나 다름없다. 250cc 이륜차가 주행가능한 일본의 고속도로에서도 한국과 시설적인 측면에서 이점이 거의 없다. [사진 현종화] ... 봤다. 결론부터 말하자면 대한민국의 고속도로 시설은 매우 높은 수준이다. 그리고 요즘 국도는 고속도로와 무엇이 다른지 설명하기 힘들 정도로 잘 정비되어있다. ━ 이륜차 고속도로 운행 허용 여부는 ...
  • '꼬마 배달차' 1만대 도입하는 우체국 … 전기차 대량확산 선도차 된다

    '꼬마 배달' 1만대 도입하는 우체국 … 전기 대량확산 선도 된다

    ... 것으로 전망된다. 우정사업본부에 따르면 2017년 한 해 동안 우편업무와 관련해 315건의 이륜차 안전사고가 발생했다. 남은 과제도 있다. 초소형 전기차는 아직 올림픽도로와 같은 자동 전용 도로고속도로에는 진입할 수 없는 등의 각종 규제가 시장 확대의 한계로 꼽힌다. 인증을 받기 복잡해 중소·중견기업들이 쉽사리 제품을 스펙에 맞춰 생산하기 어려운 점도 걸림돌로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꼬마 배달차' 1만대 도입하는 우체국 … 전기차 대량확산 선도차 된다

    '꼬마 배달' 1만대 도입하는 우체국 … 전기 대량확산 선도 된다 유료

    ... 것으로 전망된다. 우정사업본부에 따르면 2017년 한 해 동안 우편업무와 관련해 315건의 이륜차 안전사고가 발생했다. 남은 과제도 있다. 초소형 전기차는 아직 올림픽도로와 같은 자동 전용 도로고속도로에는 진입할 수 없는 등의 각종 규제가 시장 확대의 한계로 꼽힌다. 인증을 받기 복잡해 중소·중견기업들이 쉽사리 제품을 스펙에 맞춰 생산하기 어려운 점도 걸림돌로 ...
  • '꼬마 배달차' 1만대 도입하는 우체국 … 전기차 대량확산 선도차 된다

    '꼬마 배달' 1만대 도입하는 우체국 … 전기 대량확산 선도 된다 유료

    ... 것으로 전망된다. 우정사업본부에 따르면 2017년 한 해 동안 우편업무와 관련해 315건의 이륜차 안전사고가 발생했다. 남은 과제도 있다. 초소형 전기차는 아직 올림픽도로와 같은 자동 전용 도로고속도로에는 진입할 수 없는 등의 각종 규제가 시장 확대의 한계로 꼽힌다. 인증을 받기 복잡해 중소·중견기업들이 쉽사리 제품을 스펙에 맞춰 생산하기 어려운 점도 걸림돌로 ...
  • 경차 아래 '초소형 자동차' 생긴다…도심 운행 허용

    아래 '초소형 자동' 생긴다…도심 운행 허용 유료

    ... 경차로 분류돼 있다. 국토부는 초소형차가 이륜차와 승용차의 중간적인 성격을 갖고 있어 한때 새로운 종을 신설하는 방안도 검토했다. 하지만 관계기관 협의 등을 거쳐 승용 중 경차의 하위 종으로 분류하기로 했다. 다만 안전 등 문제로 고속도로나 자동차전용도로에서 운행은 허용되지 않을 전망이다. 국토부 관계자는 “이르면 상반기 중 초소형 분류 체계를 시행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