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이민지

통합 검색 결과

인물

이민지
(李珉智 )
출생년도 1984년
직업 법조인
소속기관 [現] 인천지방법원 판사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 이민지 '독립영화관' 400회 특집 스페셜 게스트

    이민지 '독립영화관' 400회 특집 스페셜 게스트

    배우 이민지가 '독립영화관' 400회 특집에 스페셜 게스트로 출격한다. 소속사 눈컴퍼니는 24일 “이민지가 '독립영화관' 400회 특집에 스페셜 게스트로 초대돼 녹화를 마쳤다"며 "독립영화를 대표하는 배우로 초대돼 매우 영광스럽게 생각한다. 진솔하고 즐거운 이야기를 나눈 소중한 시간이었다"고 전했다. KBS 1TV '독립영화관'은 ...
  • "뭉치면 행복해"..김기두, 도경수→남지현 '백일의 낭군님' 회동 공개

    "뭉치면 행복해"..김기두, 도경수→남지현 '백일의 낭군님' 회동 공개

    ... "'백일의 낭군님' 뭉쳤어요!"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엔 '백일의 낭군님' 이종재 감독, 도경수, 남지현, 김선호, 김재영, 한소희, 이민지의 모습이 담겨 있다. 종영 후에도 만남을 가지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이들의 화기애애한 분위기가 눈길을 끈다. '억지로 김기두', '사진의 비밀', '함께하고 ...
  • 고진영, 11주째 세계 랭킹 1위

    고진영, 11주째 세계 랭킹 1위

    ... 숍라이트 클래식 우승에 이어 지난주 마이어 클래식 공동 2위를 차지한 렉시 톰프슨(미국)은 6.73점을 얻어 지난주보다 2계단 상승한 2위로 뛰어올랐다. 톰프슨이 2위로 올라서면서 이민지(호주)는 3위(6.62점), 박성현(26·솔레어)은 4위(6.27점)로 전주보다 한 계단씩 밀렸다. 그러나 격차가 크지 않아 매주 바뀔 가능성이 있다. 마이어 클래식에서 미국여자프...
  • '벌써 시즌 3승' 최혜진, 여자 골프 세계 랭킹도 21위로 '껑충'

    '벌써 시즌 3승' 최혜진, 여자 골프 세계 랭킹도 21위로 '껑충'

    ... 톱10 변화는 크지 않았다. 고진영(24)이 10주 연속 1위를 지켰고, 10일 끝난 숍라이트 클래식에서 우승한 렉시 톰슨(미국), 준우승한 이정은(23)의 순위도 4위와 5위로 그대로였다. 이민지(호주)가 2위, 박성현(26)이 3위를 차지했고, 아리야 주타누간(태국)과 하타오카 나사(일본)가 6위, 7위로 역시 자리를 그대로 지켰다. 다만 유소연(29)이 브룩 헨더슨(캐나다)과 자리를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고진영, 11주째 세계 랭킹 1위

    고진영, 11주째 세계 랭킹 1위 유료

    ... 숍라이트 클래식 우승에 이어 지난주 마이어 클래식 공동 2위를 차지한 렉시 톰프슨(미국)은 6.73점을 얻어 지난주보다 2계단 상승한 2위로 뛰어올랐다. 톰프슨이 2위로 올라서면서 이민지(호주)는 3위(6.62점), 박성현(26·솔레어)은 4위(6.27점)로 전주보다 한 계단씩 밀렸다. 그러나 격차가 크지 않아 매주 바뀔 가능성이 있다. 마이어 클래식에서 미국여자프...
  • [성호준의 골프 인사이드] 철자 틀린 이름 대며 축하 메시지 보낸 헤이니

    [성호준의 골프 인사이드] 철자 틀린 이름 대며 축하 메시지 보낸 헤이니 유료

    ... 근거로 했다니, 참 놀랍다. 기자는 헤이니가 US여자오픈 챔피언으로 이씨를 선택한 이유는 참가 선수 중 이씨가 가장 많아서라고 추론한다. 이정은6을 비롯, 이정은(5), 이미림, 이미향, 이민지(호주 교포), 안드레아 리(미국 교포)등이다. 김씨는 5명, 박씨는 4명이었다. 만약 김씨가 더 많았다면 김씨의 우승을 예상한 뒤 통계와 사실에 근거해서 예측했다고 주장했을지도 모를 일이다. ...
  • 'US 오픈 우승' 이정은, 세계 랭킹 5위로 '껑충'

    'US 오픈 우승' 이정은, 세계 랭킹 5위로 '껑충' 유료

    ... 세계 랭킹 5위로 뛰어올랐다. 4일 발표된 세계 랭킹에 따르면 이정은은 평균 5.75점을 기록, 지난주 17위에서 무려 12계단이 오른 5위가 됐다. 7.60점의 고진영(24)과 이민지(호주·6.74점) 박성현(26·6.51점)이 1∼3위를 유지한 가운데 US여자오픈에서 공동 2위를 한 렉시 톰프슨(미국)이 8위에서 4계단이 오른 4위(5.80점)가 됐다. 톰프슨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