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이부진

통합 검색 결과

인물

이부진
(李富眞 )
출생년도 1970년
직업 경제/기업인
소속기관 [現] 호텔신라 대표이사사장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 한국 50대 부자 재산 1년새 17% 감소…최고부자는?

    한국 50대 부자 재산 1년새 17% 감소…최고부자는?

    ...0만 달러)에 올랐다.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은 48위(8억7000만 달러)로, 형인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45위·9억1500만 달러)보다 3계단 낮았다. 여성으로서는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과 동생인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이 각각 21위(16억 달러)와 24위(14억8000만 달러)에 올랐고, 이명희 신세계 회장과 최기원 SK행복나눔재단 이사장, 이화경 오리온 그룹 부회장이 ...
  • 세관, HDC신라면세점 압수수색…전 경영진 '면세품 밀반입'

    세관, HDC신라면세점 압수수색…전 경영진 '면세품 밀반입'

    ... 용산 아이파크몰에서 '대한민국 관광산업 발전을 위한 비전 선포식'을 열고 강원도 등 지자체와 용산전자상가연합회, 코레일과 협력한다고 밝혔다. 정몽규 현대산업개발 회장, 최문순 강원도지사,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왼쪽부터)이 행사에 참석한 모습. [중앙포토] 인천본부세관이 19일 서울 용산 아이파크몰에 있는 HDC신라면세점을 압수 수색했다. 인천본부세관이 HDC신라면세점 전직 경영진이 ...
  • [뉴스체크|사회] 패들보드 타던 일가족 3명 구조

    [뉴스체크|사회] 패들보드 타던 일가족 3명 구조

    ... JTBC 핫클릭 [뉴스체크|사회] 통영 앞바다서 선박 충돌 [뉴스체크|사회] 올해 첫 비브리오패혈증 환자 발생 [뉴스체크|사회] "반려견 할퀸 상처 사인 아니다" [뉴스체크|사회] '이부진 프로포폴' 의료진 2명 입건 [뉴스체크|사회] 병원 1층서 화재…환자들 대피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
  • [뉴스체크|사회] 통영 앞바다서 선박 충돌

    [뉴스체크|사회] 통영 앞바다서 선박 충돌

    ... 없었습니다. (화면 출처 : 통영해양경찰서) JTBC 핫클릭 [뉴스체크|사회] 올해 첫 비브리오패혈증 환자 발생 [뉴스체크|사회] "반려견 할퀸 상처 사인 아니다" [뉴스체크|사회] '이부진 프로포폴' 의료진 2명 입건 [뉴스체크|사회] 병원 1층서 화재…환자들 대피 [뉴스체크|사회] 부산 상가주택 화재…일가족 연기 흡입 Copyright by JTBC(http://jtb...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호텔 셰프 비법으로 부활했다…제주의 특별한 골목식당들

    호텔 셰프 비법으로 부활했다…제주의 특별한 골목식당들 유료

    ... 털어놨다. 국물을 떠먹어보니 진하다기보다 무거웠다. 고추씨와 청양고추가 내는 칼칼한 향과 잘 어울렸다. '동동차이나' 벽에 걸린 액자. 후덕죽 상무의 친필 사인 옆에 이부진 신라호텔 대표가 오동환 대표 부인과 함께 찍은 기념 사진도 걸려 있다. '맛있는 제주 만들기' 간판을 내건 식당 4곳 모두 벽에 이부진 대표와 찍은 기념사진을 걸어놓고 있었다. ...
  • 호텔 셰프 비법으로 부활했다…제주의 특별한 골목식당들

    호텔 셰프 비법으로 부활했다…제주의 특별한 골목식당들 유료

    ... 털어놨다. 국물을 떠먹어보니 진하다기보다 무거웠다. 고추씨와 청양고추가 내는 칼칼한 향과 잘 어울렸다. '동동차이나' 벽에 걸린 액자. 후덕죽 상무의 친필 사인 옆에 이부진 신라호텔 대표가 오동환 대표 부인과 함께 찍은 기념 사진도 걸려 있다. '맛있는 제주 만들기' 간판을 내건 식당 4곳 모두 벽에 이부진 대표와 찍은 기념사진을 걸어놓고 있었다. ...
  • 재판부 “이부진·임우재 이혼재판 공개…통상적 일반인 아니다” 유료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과 임우재 전 삼성전기 고문의 이혼소송 2심 재판이 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 사장 측은 비공개 재판을 요청했지만 재판부는 “공개가 원칙이다”며 받아들이지 않았다. 서울고등법원 가사2부(부장판사 김대웅)는 26일 두 사람의 이혼소송 항소심 첫 재판을 열었다. 이날 법원에 당사자들은 나오지 않았다. 2심 재판이 열린 건 2017년 8월 항소장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