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이상언 논설위원이 간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상언 논설위원이 간다] 우리는 아직도 '생존수영'을 가르치지 않는다

    [이상언 논설위원이 간다] 우리는 아직도 '생존수영'을 가르치지 않는다 유료

    ... 교육 당국자들에게 여러 차례 얘기했는데 귀담아듣지를 않는다”고 말했다. 한국해양안전협회 교육위원장인 유 교수는 “외국에선 이렇게 하지 않는다. 우리는 그냥 흉내만 낸다”고 지적했다. 외국에선 ... 외국 현장으로 날아가고, 대통령이 구조대 급파를 지시한다. 그런데 정작 우리가 하기로 다짐했던, 안전을 지키는 일들은 제대로 이뤄지지 않는다. 우리의 슬픈 현실이다. 이상언 논설위원
  • [이상언의 시선] '타다'는 짬뽕인가, 라면인가

    [이상언의 시선] '타다'는 짬뽕인가, 라면인가 유료

    이상언 논설위원 짬뽕은 중국 음식인가, 한국 음식인가. 나가사키 짬뽕은 또 뭔가. 짬뽕은 혁신적 먹거리인가, 그저 그런 잡탕인가. '웃기는 짬뽕'은 칭찬인가, 욕인가. 사회적 기업 ... 승합차다. 제3, 제4의 타다를 준비하는 업체도 여럿이다. 택시로 포장된 렌터카가 웃기는 짬뽕에 그치면 차라리 다행이겠는데, 점점 '사나이 울리는 신라면'이 돼 간다. 이상언 논설위원
  • [이상언 논설위원이 간다] 포항 '특별법 보상'에 최대 15조…여야는 서로 딴소리

    [이상언 논설위원이 간다] 포항 '특별법 보상'에 최대 15조…여야는 서로 딴소리 유료

    ... 물어보면 하나같이 정부가 책임을 면할 길이 없다고 한다.” 이재민이 거주하는 흥해 체육관. [이상언 논설위원] 포항시는 특별법을 통한 보상을 요구하고 있는데, 배·보상 규모는 어느 정도가 될 ... 변형시키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 익명을 원한 정부 기관 소속의 한 지질 전문가는 “저장된 CO₂가 지하수에 섞이거나 지하 물길을 변형시킬 수도 있다”고 경고했다. 」 이상언 논설위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