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이인제 양승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김종필 전 총리 별세에 충청 정치권 '깊은 애도 속 온도차'

    김종필 전 총리 별세에 충청 정치권 '깊은 애도 속 온도차'

    ... 대해 충청 정치권은 깊은 애도를 표하면서도 정치적 평가에 대해서는 미묘한 온도차를 드러냈다. 양승조 충남도지사 당선인은 "충청의 큰 인물이자 정치지도자로서 역사에 커다란 족적을 남긴 김 전 총리의 ... "영욕의 세월을 보냈던 고인의 명복을 빈다"고 짧게 말했다. 고인의 정치적 후계자를 자임해왔던 이인제 전 의원은 트위터에 올린 글을 통해 "한국 현대사의 가장 위대한 인물 가운데 한 분으로 5·16을 ...
  • 충북 인권조례 논의 연기…도의회 폐지안 철회

    충북 인권조례 논의 연기…도의회 폐지안 철회

    ... 지방의회가 이를 폐지한 상태다. 충남도는 도의회의 인권조례 조례 폐지를 공포하지 않고 대법원에 무효확인 소송을 제기하면서 6·13지방선거 쟁점으로 떠오르기도 했다. 충남지사 선거 민주당 양승조 당선자는 폐지 반대를, 자유한국당 이인제 후보는 폐지를 주장했다. 충북 인권조례 폐지 논란은 지난 3월 충북인권보장과 증진에 관한 조례폐지운동본부가 "도의 인권조례는 잘못된 인권개념을 추종하고 ...
  • 부동층 표들은 어디로 갔을까…개표결과와 여론조사 뜯어보니

    부동층 표들은 어디로 갔을까…개표결과와 여론조사 뜯어보니

    ... 실제 개표 결과는 허 후보 56.4%, 박 후보 32.2%였다. 32.2%에 달한 부동층의 이동이 근소하게나마 허 후보에게 더 많이 쏠린 것으로 해석될 수 있는 결과다. 충남에서는 양승조 민주당 후보가 기존 여론조사 결과보다 22.2%포인트, 이인제 한국당 후보가 15.5%포인트를 더 확보했다. 이 지역 부동층은 39.6%였던 것으로 조사됐다. 그래픽=박경민 기자 mi...
  • [대전ㆍ충남 현재1위] 대전 허태정(더), 충남 양승조(더)

    ... 득표차는 161,519표로 허태정 후보가 당선되었습니다. 충남 개표율은 95.7%입니다. 현재 더불어민주당 양승조 후보가 583,596(61.9%)표로 1위, 자유한국당 이인제 후보가 336,304(35.6%)표로 2위 입니다. 1ㆍ2위간 득표차는 247,292표로 양승조 후보가 당선되었습니다. 다음은 시ㆍ도지사 정당별 1위 후보자 현황입니다. 더불어민주당(14명), 자유한국당(2명),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한국당 궤멸적 참패 … 수도권·PK 통째로 다 내준 건 처음 유료

    ... 차로 앞섰다. 인천도 박남춘 민주당 후보가 유정복 한국당 후보를 여유 있게 눌렀다. 4년 전에도 충청권을 석권했던 민주당은 이번에도 싹쓸이에 성공했다. 특히 격전지로 평가받던 충남에선 양승조 민주당 후보가 60.4%로 이인제 한국당 후보를 앞질렀다. 민주당은 안희정 전 지사의 '미투 후폭풍'과 박수현 전 청와대 대변인의 중도 사퇴 등 여러 가지 악재가 있었지만 중원대결에서 완벽한 ...
  • 이재명·남경필 격차 두 달새 41%P서 29%P로 줄었다

    이재명·남경필 격차 두 달새 41%P서 29%P로 줄었다 유료

    ... 2.1%였다. ◆충남·대전 부동층 향배 관심 =여야의 '중원 전쟁'에서도 � 여야의 '중원 전쟁'에서도 민주당이 강세였다. '미투 파문'으로 낙마한 안희정 전 지사 후임을 뽑는 충남에선 양승조 민주당 후보가 48.3%로 이인제 한국당 후보(23.6%)를 앞섰다. 지난 5월 18, 21일 조사 결과(양 후보 41.9%, 이 후보 21.5%)와 비교하면 두 후보 모두 소폭 올랐는데 ...
  • 서울 박원순 강세 여전, 경기 이재명·남경필 격차 좁혀져

    서울 박원순 강세 여전, 경기 이재명·남경필 격차 좁혀져 유료

    ... 곳이다. ◆대전·충남도 민주당 우세 =여야의 '중원 전쟁'에 성 여야의 '중원 전쟁'에 성폭력 사건으로 낙마한 '안희정(전 충남지사) 변수'는 크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충남에서 양승조 민주당 후보가 41.9%로 1위였고, 이인제 한국당 후보는 21.5%를 얻는 데 그쳤다. 민주당 후보들은 20~50대에서 고른 지지를 받았지만, 60세 이상에선 한국당 후보의 지지율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