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이준석

통합 검색 결과

인물

이준석
(李俊錫 / LEE,JOON-SOK)
출생년도 1943년
직업 문화예술인
소속기관 [現] 협연건축설계사무소 회장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 혁신위 두고 또 싸우는 바른미래…제3신당설 부상

    혁신위 두고 또 싸우는 바른미래…제3신당설 부상

    ... 혁신위를 좌지우지한 것처럼 사실과 다른 말을 하며 겨우 수습국면에 들어선 당내갈등을 부추겼다”고 비판했다. 비당권파의 다른 최고위원들도 “공표하지 않으면 시간 끌기라는 의심을 지울 수 없다”(이준석), “마음에 안 든다고 혁신안을 거부하는 것은 구태”(권은희ㆍ김수민)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반면, 당권파인 문병호 최고위원은 “지도체제 개편을 1호 의제로 선정한 것은 혁신위가 당권을 ...
  • [리뷰IS] '씬의 퀴즈' 첫 회, 맞히는 재미+휴먼 6人의 유쾌한 '티키타카'

    [리뷰IS] '씬의 퀴즈' 첫 회, 맞히는 재미+휴먼 6人의 유쾌한 '티키타카'

    ... '대탈출' 에이스 유병재가 등장했다. 뒤이어 양세찬, 허경환, 김진우, 김준현까지 모두 한 자리에 모여 인사를 나눴다. 각자 신선한 프로그램 콘셉트에 대해 추측하던 중, 이준석 PD는 '학창시절 공부를 가장 많이 했을 때'를 질문했다. 김준현은 "나는 가장 많이 했을 때가 있다. 고등학교 2학년부터 수능 때까지였다"고 답했다. 이때 이준석 PD는 김준현의 ...
  • '씬의 퀴즈' 휴먼 6人, 공통키워드→뇌트워크 문제 도전 "혼자서는 안 돼" [종합]

    '씬의 퀴즈' 휴먼 6人, 공통키워드→뇌트워크 문제 도전 "혼자서는 안 돼" [종합]

    ... '대탈출' 에이스 유병재가 등장했다. 뒤이어 양세찬, 허경환, 김진우, 김준현까지 모두 한 자리에 모여 인사를 나눴다. 각자 신선한 프로그램 콘셉트에 대해 추측하던 중, 이준석 PD는 '학창시절 공부를 가장 많이 했을 때'를 질문했다. 김준현은 "나는 가장 많이 했을 때가 있다. 고등학교 2학년부터 수능 때까지였다"고 답했다. 이때 이준석 PD는 김준현의 ...
  • 김준현, 이준석 PD와 고등학교 동창 "친구야 반갑다" (씬의 퀴즈)

    김준현, 이준석 PD와 고등학교 동창 "친구야 반갑다" (씬의 퀴즈)

    ... '대탈출' 에이스 유병재가 등장했다. 뒤이어 양세찬, 허경환, 김진우, 김준현까지 모두 한 자리에 모여 인사를 나눴다. 각자 신선한 프로그램 콘셉트에 대해 추측하던 중, 이준석 PD는 '학창시절 공부를 가장 많이 했을 때'를 질문했다. 김준현은 "나는 가장 많이 했을 때가 있다. 고등학교 2학년부터 수능 때까지였다"고 답했다. 이때 이준석 PD는 김준현의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준석 "586, 금수저 꼰대" 우상호 "청년, 시대 도전을"

    이준석 "586, 금수저 꼰대" 우상호 "청년, 시대 도전을" 유료

    ━ 호모 여의도쿠스 ④·끝 호모 여의도쿠스가 노화되는 현상을 보이는 가운데 정치권에선 586세대가 세대교체의 걸림돌이 되고 있다는 목소리가 나온다. 윗세대를 날카롭게 비판하는 30대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과 이에 대해 방패막이를 치는 586세대의 대표 정치인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의원을 만나 각자의 생각을 들어봤다. ━ 30대 이준석 최고위원 이준석(34) ...
  • 평균 55.5세 늙은 국회…“5G·젠더엔 손놓고 과거사 싸움”

    평균 55.5세 늙은 국회…“5G·젠더엔 손놓고 과거사 싸움” 유료

    ... 18·19·20대 국회로 가면서 평균 연령은 53.5→53.9세→55.5세(당선 당시 기준)로 지속적으로 많아지고 있다. 그래픽=박경민 기자 minn@joongang.co.kr 관련기사 이준석 "586, 금수저 꼰대" 우상호 "청년, 시대 도전을" 평균 연령이 가장 낮았던 3대 국회(1954년 총선)과 지금의 20대 국회를 비교하면 차이가 극명하다. 3대 총선에서 당선된 국회의원의 평균 ...
  • 누구나 시 쓸 수 있다…세월호 상처도 글 쓰기로 치유 가능

    누구나 시 쓸 수 있다…세월호 상처도 글 쓰기로 치유 가능 유료

    ━ [세상을 바꾸는 지식인] 시인 겸 철학자 진은영씨 상처 복기(復棋)? 아니, 사건의 재구성이라고 해도 좋겠다. 5년 전 4월 이준석 선장을 비롯한 세월호 선원들은 왜 자기들만 살겠다고 배에서 빠져나왔던 걸까. 여러 가지 해석과 설명이 가능하겠지만 철학자이기도 한 시인 진은영(49)씨는 선원들이 몽유병자 상태였기 때문이라고 답할 가능성이 높다. 잠에 중독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