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이창민

통합 검색 결과

인물

이창민
(李昌敏 / LEE,CHANG-MIN)
출생년도 1958년
직업 경제/기업인
소속기관 [現] 파라다이스 상근감사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 2019년 여름방학 서울대학교 멘토링 캠프! 런앤런 캠프! 드디어 카운트 다운 시작!

    2019년 여름방학 서울대학교 멘토링 캠프! 런앤런 캠프! 드디어 카운트 다운 시작!

    ... 공부에 대한 동기부여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며, “서울대학교 학생이 되는 것이 꿈이 아니라 현실 가능한, 누구나 이룰 수 있는 꿈으로 느끼길 바란다”고 했다. 서울대학교 대표 멘토 이창민(서울대학교 산업공학과 2학년)은 “이번 캠프를 준비하면서 어떻게 하면 학생들이 가장 쉽고, 빠르게 공부 방법을 터득할 수 있을까 고민을 많이 했다.”고 했으며, “모든 것을 담을 수는 ...
  • 이창민, 2AM 데뷔 11주년 소감 "다시 모이는 그날까지"

    이창민, 2AM 데뷔 11주년 소감 "다시 모이는 그날까지"

    가수 이창민이 데뷔 11주년 소감을 밝혔다. 이창민은 11일 자신의 SNS에 "2008년 7월 11일 첫 싱글앨범. 오늘부로 데뷔 12년 차"라는 글과 함께 2AM 데뷔 앨범 자켓 사진을 공개했다. 이창민은 "지금도 지켜주고 기다려주고 믿어주는 우리 팬들..나 뿐만이 아니라, 누구나 그러하듯 모든 게 쉽지 않아도 버티고 버티고 버텨보겠습니다. 다시 모이는 ...
  • 이창민 "고무신 신고 2AM 멤버들 기다리는 중" (컬투쇼)

    이창민 "고무신 신고 2AM 멤버들 기다리는 중" (컬투쇼)

    '컬투쇼' 이창민이 2AM 멤버들을 언급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서는 가수 이창민이 스페셜 DJ로 출연했다. 이날 이창민은 "2AM으로 2008년 7월 11일에 데뷔했다. 오늘은 데뷔한지 딱 11주년을 맞는 날"이라고 밝혔다. 이어 "밤 12시가 넘자마자 SNS에 글을 올렸는데, 다른 친구들은 ...
  • '불후의 명곡' 이창민, 포레스텔라 독주 저지→몽니 누르고 최종 우승

    '불후의 명곡' 이창민, 포레스텔라 독주 저지→몽니 누르고 최종 우승

    '불후의 명곡' 가수 이창민이 밴드 몽니를 누르고 2019 상반기 우승을 거뒀다. 29일 오후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에서는 2019 상반기 결산 특집으로 꾸며져 7인의 가수가 왕중왕에 도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특집의 첫 무대는 최다 우승자에 빛나는 정동하의 무대였다. 정동하는 방탄소년단의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인터뷰①] 이이경, '와이키키' 떼려야 뗄 수 없는 인생작

    [인터뷰①] 이이경, '와이키키' 떼려야 뗄 수 없는 인생작 유료

    ... 시즌1의 느낌을 가장 많이 가져올 수밖에 없었다. 시즌1과 달랐다. 멤버의 차이도 있고 느낌도 달랐다. 다른 배우들이 나를 신기하게 본 것 같다." - 어떻게 시즌2에 합류하게 됐나. "이창민 감독님 역시 고민을 정말 많이 했다. tvN '국경없는 포차' 촬영 때문에 프랑스 파리에 있었는데, 그때 전화가 와서 '시즌2를 하는 게 어떠냐'고 묻더라. 그래서 ...
  • [피플IS] 이이경 있었기에 '와이키키2' 가능했다

    [피플IS] 이이경 있었기에 '와이키키2' 가능했다 유료

    ... 이이경은 "모든 스태프들이 시즌1 멤버다. 고향에 온 느낌이다. 준기와 다시 만난 게 기쁘다. 다시 할 수 있어 만감이 교차했다. 스스로에 대한 설렘과 기대가 큰 드라마"라고 표현했다. 이창민 PD 역시 이이경에 대한 두터운 신뢰감을 자랑했다. "'으라차차 와이키키'의 상징적인 존재"라고 말했다. 전체적으로 이전 시즌보다 웃음 코드가 약해진 측면이 있으나 관계자들 ...
  • 아길라르, 팀과 호흡 삐걱…에이스 아닌 '계륵'이 됐다

    아길라르, 팀과 호흡 삐걱…에이스 아닌 '계륵'이 됐다 유료

    ... 힘을 쏟는다. 대표가 나서서 간판선수로 지목한 선수를 제외하는 것은 마케팅 전선에 치명타가 될 수 있다. 김재성 SPOTV 해설위원은 "패스를 통해 공격을 전개하는 제주는 전통적으로 이창민·권순형·윤빛가람·이찬동 등 좋은 미드필더가 많았다. 토종 선수만으로도 좋은 성적을 냈기 때문에 외국인 미드필더를 쓴 경우가 거의 없었다"라면서 "아길라르는 인천에서 검증된 좋은 선수다. 하지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