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호승

통합 검색 결과

인물

이호승
(李昊昇 / Lee Hoseung)
출생년도 1965년
직업 공무원
소속기관 [現] 대통령비서실 경제수석비서관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팩트체크] 고령화 때문에 소득 양극화 최악 됐다? 일하는 노인 역대 최다, 되레 플러스 효과

    [팩트체크] 고령화 때문에 소득 양극화 최악 됐다? 일하는 노인 역대 최다, 되레 플러스 효과 유료

    이호승. [연합뉴스] 청와대가 올해 2분기 소득 양극화 지표가 크게 나빠진 원인을 '고령화' 탓으로 돌리면서 논란이 일고 있다. 청와대는 또 하위 20% 가구(1분위) 전체 소득이 증가세로 돌아서고, 전체 가구 소득이 늘어난 점을 들어 “상당한 개선이 있었다”고 자평했다. 청와대 발표대로 1분위의 전체 소득이 미미하긴 하지만 0.04% 늘어난 것은 맞다. ...
  • [사설] 역대 최악 소득 양극화, 이번엔 고령화 탓인가 유료

    이호승 청와대 경제수석이 사상 최악 수준의 소득 양극화에 대해 저소득층의 고령화를 주요 원인으로 꼽았다. 올해 2분기 가계동향조사 결과 소득 상위 20%(5분위)와 소득 하위 20%(1분위)의 격차가 2003년 통계 작성 이후 최대치인 5.30배에 달한 데 대한 해명이다. 이 수석은 또 1분위 소득이 감소세를 멈추는 등 전체적인 소득 수준이나 소득 분포에서도 ...
  • 이호승, 양극화 최악 논란에 “고령화 탓…정책 효과는 역대 최고” 유료

    이호승 청와대 경제수석은 25일 “문재인 정부의 올해 2분기 정책 효과는 역대 최고 수준”이라며 “선진국에 비해선 아직 부족한 만큼 한국형 실업부조 등 사회 안전망에 대한 노력을 더 가져가야 한다”라고 말했다. 이 수석은 이날 청와대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통계청이 발표한 가계동향조사에 대한 설명이 충분하지 않았다”며 이렇게 말했다. 앞서 통계청은 22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