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인명진 비상대책위원장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김진국 칼럼] 거꾸로 가는 자유한국당

    [김진국 칼럼] 거꾸로 가는 자유한국당

    ... 기억을 불러냈다. 여도, 야도 마음 돌릴 곳 없는 국민만 숨이 막힌다. 2년 전. 자유한국당 인명진 비상대책위원장의 기자회견은 비장했다. 인 위원장은 헌법재판소의 탄핵 결정에 '책임을 통감'하고, ... 혁신비상대책위원회를 만들었다. 탄핵 사태가 벌어지자 비상대책위를 출범했고, 지방선거에 패배하자 다시 비상대책위를 만들었다. 고비마다 비대위를 만들었지만 그냥 그뿐이다. 김병준 비대위원장도 새로운 가치 ...
  • 송판 격파에 세 과시에…안상수·김진태 전대 출마 '눈길'

    송판 격파에 세 과시에…안상수·김진태 전대 출마 '눈길'

    ... 인명진 비대위가 출범하고, 당 개혁이 가능토록 했다. 지방선거 참패 후에도 전국위원회 의장과 비상대책위원회 준비위원장을 맡아 김병준 비대위 체제가 안정적으로 출범할 수 있도록 했다"라며 "당을 ... 의원을 시작으로 그간 출마를 검토하고 있던 이들의 출사표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김병준 비상대책위원장은 출마 여부에 대해 "내가 생각하는 내 역할이 무엇인지 내일 말하겠다"라고 밝혔다. ...
  • 박관용 “국민이 한국당 욕하는건 미련이 있기 때문”

    박관용 “국민이 한국당 욕하는건 미련이 있기 때문”

    ... 대면 반발을 샀다. 전당대회에서 당선된 사람이 지도력을 가지고 해야 한다.” 김병준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이 조강특위 위원이었던 전원책 변호사를 해임하는 과정도 시끄러웠다. “외부에서 사람을 데려와서 위기를 수습한다는 사고 자체가 잘못된 것이다. 내게 여러 차례 비대위원장을 해달라고 할 때 '당신들끼리 싸워서 수습해야지, 외부 사람들론 안 된다'고 했다. 과거 인명진 목사 ...
  • 정우택 "文대통령, 경제무지로 경제파탄 자처…탄핵감"

    정우택 "文대통령, 경제무지로 경제파탄 자처…탄핵감"

    ... 경제협력 등 북한 돈 풀어주기에 안달 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고 비판했다. 한편 정 의원은 당 비상대책위 체제에 대해서도 쓴 소리를 했다. 그는 "저는 비대위가 전당대회를 통한 선출이 역할이라고 ... 전당대회가 3월도 어려울 수 있다는 말이 제 귀에도 들린다"고 말했다. 그는 김병준 비대위원장에게 "소위 비대위는, 예전 인명진원장은 외부행사를 안가고 당에 올인했다"며 "(비대위원장이)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김진국 칼럼] 거꾸로 가는 자유한국당

    [김진국 칼럼] 거꾸로 가는 자유한국당 유료

    ... 기억을 불러냈다. 여도, 야도 마음 돌릴 곳 없는 국민만 숨이 막힌다. 2년 전. 자유한국당 인명진 비상대책위원장의 기자회견은 비장했다. 인 위원장은 헌법재판소의 탄핵 결정에 '책임을 통감'하고, ... 혁신비상대책위원회를 만들었다. 탄핵 사태가 벌어지자 비상대책위를 출범했고, 지방선거에 패배하자 다시 비상대책위를 만들었다. 고비마다 비대위를 만들었지만 그냥 그뿐이다. 김병준 비대위원장도 새로운 가치 ...
  • 박관용 “국민이 한국당 욕하는건 미련이 있기 때문”

    박관용 “국민이 한국당 욕하는건 미련이 있기 때문” 유료

    ... 대면 반발을 샀다. 전당대회에서 당선된 사람이 지도력을 가지고 해야 한다.” 김병준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이 조강특위 위원이었던 전원책 변호사를 해임하는 과정도 시끄러웠다. “외부에서 사람을 데려와서 위기를 수습한다는 사고 자체가 잘못된 것이다. 내게 여러 차례 비대위원장을 해달라고 할 때 '당신들끼리 싸워서 수습해야지, 외부 사람들론 안 된다'고 했다. 과거 인명진 목사 ...
  • 박관용 “국민이 한국당 욕하는건 미련이 있기 때문”

    박관용 “국민이 한국당 욕하는건 미련이 있기 때문” 유료

    ... 대면 반발을 샀다. 전당대회에서 당선된 사람이 지도력을 가지고 해야 한다.” 김병준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이 조강특위 위원이었던 전원책 변호사를 해임하는 과정도 시끄러웠다. “외부에서 사람을 데려와서 위기를 수습한다는 사고 자체가 잘못된 것이다. 내게 여러 차례 비대위원장을 해달라고 할 때 '당신들끼리 싸워서 수습해야지, 외부 사람들론 안 된다'고 했다. 과거 인명진 목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