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북 “연내 북·미 3차회담” 트럼프 재선 거론하며 협박 유료 ... 격이 떨어진다. 북한은 지금까지 김 위원장과 트럼프 대통령의 긴밀한 관계를 내세워 왔던 만큼 해외의 선전매체인 조선신보를 통해 '재선 악영향' 카드를 꺼내 들어 수위를 조절했다. 진희관 인제대 교수는 “북한은 조선중앙통신 등 관영 매체를 통해 김 위원장과 트럼프 대통령의 관계가 여전히 좋다고 주장해 왔다”며 “이런 상황에서 관영 매체를 통해 트럼프 대통령을 비난하지 못하자 조선신보를 ...
  • 정부, 중증정신질환 대책…'제2 안인득 강제입원' 빠졌다
    정부, 중증정신질환 대책…'제2 안인득 강제입원' 빠졌다 유료 ... 치료비 지원 ▶정신재활시설 확충 등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대책은 '우선 조치'다. 그러다 보니 안인득을 '괴물'로 만든 구멍을 메울 근본 대책이 미흡하다는 평가가 나온다. 인제대 상계백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이동우 교수는 “응급상황 대처 위주의 반쪽짜리 대책”이라고 지적했다. 핵심 대책이 미흡해 '제2의 안인득'을 막기에는 역부족이라는 비판을 받는다. 안인득 사건에서 ...
  • 240㎞→420㎞ 도발수위 높인 김정은, 다음엔 ICBM 쏘나
    240㎞→420㎞ 도발수위 높인 김정은, 다음엔 ICBM 쏘나 유료 ... 경계선을 넘은 적이 없다”거나 “미국이나 한국, 일본에 위협을 가하지 않았다”는 지난 5일 폭스뉴스 인터뷰 이후 북한이 사거리를 늘린 건 일종의 '살라미 위협'이라는 평가다. 진희관 인제대 통일학부 교수는 “북한이 신형 무기를 동원해 진행한 시위에 대해 미국이나 국제사회가 뜨뜻미지근한 반응을 보이자 위협 수위를 한 단계 높였다”고 말했다. 실제 지난 4일 북한이 쏜 발사체들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