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인종차별적 발언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외국인 노동자 동일 임금, 불공정" 황교안 발언 논란

    "외국인 노동자 동일 임금, 불공정" 황교안 발언 논란

    [앵커] 외국인 노동자의 임금문제에 대한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의 발언을 두고 논란이 이어지고 있는데요, 우리 경제에도 기여하지 않았고 세금도 안내는데 똑같이 주면 안 된다는 말이었습니다. ... 합니다.] 그러면서도 외국인 노동자에게 추가 혜택이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여당과 다른 야당은 인종차별적인데다가 경제를 오히려 위축시킬 수 있는 위험한 발상이라고 비판했습니다. (영상디자인 : 최수진) ...
  • 황교안 “외국인 임금 차등 필요” 논란

    ... 지적이 나온다. 현행 근로기준법 제6조는 “국적·신앙·사회적 신분을 이유로 근로조건에 대한 차별적 처우를 하지 못한다”고 규정하고 있다. 또한 한국이 비준한 국제노동기구(ILO) 협약 제111조는 ... 명시하고 있다. 정치권에선 반발 목소리가 터져나왔다. 이해식 민주당 대변인은 “황 대표의 발언인종차별을 담은 외국인 혐오 발언”이라며 “다른 나라도 외국인 노동자에 대해 최저임금을 차별 ...
  • "외국인 노동자에 동일 임금, 불공정"…황교안 발언 논란

    "외국인 노동자에 동일 임금, 불공정"…황교안 발언 논란

    ... 존중돼야 합니다.] 그러면서도 외국인 노동자에게 추가 혜택이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여당과 다른 야당은 인종차별적인데다가 경제를 오히려 위축시킬 수 있는 위험한 발상이라고 비판했습니다. (영상디자인 : 최수진) 관련 리포트 보러가기 [팩트체크] 황교안 "외국인 노동자, 한국 경제에 기여 없다" 발언 검증 오대영 기자 / 2019-06-19 21:54 JTBC 핫클릭 황교안 "문 정권, 소아병 ...
  • "경제감각 유신시대"···황교안이 불지른 외국인 임금차별 논란

    "경제감각 유신시대"···황교안이 불지른 외국인 임금차별 논란

    ... 자유한국당 대표가 19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당대표 및 최고위원-중진의원 연석회의에서 모두발언하고 있다. 왼쪽부터 김광림, 조경태 의원, 나경원 원내대표, 황 대표, 이주영 의원. 변선구 ... 정치권에서는 반발 목소리가 터져나왔다. 이해식 민주당 대변인은 논평을 내고 "황 대표의 발언인종차별을 담은 외국인 혐오 발언"이라며 "다른 나라도 외국인노동자에 대해 최저임금을 차별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황교안 “외국인 임금 차등 필요” 논란 유료

    ... 지적이 나온다. 현행 근로기준법 제6조는 “국적·신앙·사회적 신분을 이유로 근로조건에 대한 차별적 처우를 하지 못한다”고 규정하고 있다. 또한 한국이 비준한 국제노동기구(ILO) 협약 제111조는 ... 명시하고 있다. 정치권에선 반발 목소리가 터져나왔다. 이해식 민주당 대변인은 “황 대표의 발언인종차별을 담은 외국인 혐오 발언”이라며 “다른 나라도 외국인 노동자에 대해 최저임금을 차별 ...
  • 우즈 전 코치 해이니, US여자오픈 한국 비하 논란

    우즈 전 코치 해이니, US여자오픈 한국 비하 논란 유료

    ... 대한 질시인가. 타이거 우즈를 지도했던 스윙 코치 행크 해이니(미국)가 한국 선수에 대한 인종 차별적, 남녀 차별적 발언을 했다가 사과했다. 미국의 ESPN과 USA투데이 등은 해이니가 ... 덧붙였다. 여자골프의 전설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과 카리 웹(호주)도 해이니의 부적절한 발언을 지적하고 나섰다. 소렌스탐은 “인종차별적발언을 받아들일 수 없다”고 했고, 웹도 “행크 ...
  • 우즈 전 코치 해이니, US여자오픈 한국 비하 논란

    우즈 전 코치 해이니, US여자오픈 한국 비하 논란 유료

    ... 대한 질시인가. 타이거 우즈를 지도했던 스윙 코치 행크 해이니(미국)가 한국 선수에 대한 인종 차별적, 남녀 차별적 발언을 했다가 사과했다. 미국의 ESPN과 USA투데이 등은 해이니가 ... 덧붙였다. 여자골프의 전설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과 카리 웹(호주)도 해이니의 부적절한 발언을 지적하고 나섰다. 소렌스탐은 “인종차별적발언을 받아들일 수 없다”고 했고, 웹도 “행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