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박철희의 한반도평화워치] 반일은 북한만 이롭게 하고 한국엔 이롭지 않다
    [박철희의 한반도평화워치] 반일은 북한만 이롭게 하고 한국엔 이롭지 않다 유료 ... 불가피하게 할 수 있다. 북한이 주장하는 '한반도의 비핵화'란 한·미 동맹 해체와 주한미군 철수를 상정하는 것이라고 전문가들은 지적한다. '힘에 의한 평화'에 기반을 둔 한국 안보를 해체하기 ... 미·일 편인가 중국 편인가를 가늠하는 잣대가 될 것이다. 미·일 동맹도 일본 방위를 위한 일방적 동맹에서 쌍무적 동맹으로 진화하고 있다. 일본의 집단 자위권 행사 용인은 미·일이 동아시아와 ...
  • “한심하게 미국과 공조, 판단 내려라” 북한 매체, 한국 때리며 미국 압박 유료 지난 22일 개성공단 내 남북 공동연락사무소에서 일방적으로 철수했던 북한이 24일 대북제재 등에서 미국과 공조를 유지하고 있는 한국 정부에 불만을 드러내며 대남 공세 수위를 높였다. 북한의 온라인 선전매체인 우리민족끼리는 “역대로 남조선(한국)이 미국과의 공조와 협조를 우선시해 왔지만 과연 차려진(돌아온) 것이 무엇인가”라며 “외세는 한 핏줄을 이은 동족보다 ...
  • 북, 연락사무소 철수…한반도 '3월의 겨울'
    북, 연락사무소 철수…한반도 '3월의 겨울' 유료 ━ 뉴스분석 북한이 22일 개성공단 내 남북공동연락사무소(이하 연락사무소)에서 일방적으로 철수했다. 문을 연지 189일 만이다. 북한은 이날 오전 9시 15분쯤 연락사무소 남북 연락대표 간 접촉을 통해 “북측 연락사무소는 상부의 지시에 따라 철수한다”는 입장을 통보했다고 통일부가 밝혔다. 북한은 “남측 사무소의 잔류는 상관하지 않겠다”며 “실무적 문제는 차후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