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예영준 논설위원이 간다] '7.27 담배' 한갑에 1만7000원…북 마지막 외화 수입원
    [예영준 논설위원이 간다] '7.27 담배' 한갑에 1만7000원…북 마지막 외화 수입원 유료 ... 중국인이 운영하는 일반 식당에 취업한 북한 종업원들이 많다는 점이다. 현지 관계자는 “옌지에서 식당을 운영하려면 중국어와 한국어를 모두 할 줄 아는 종업원이 필요한데 조선족만으로 채우기에는 일손이 부족하다. 한국으로 일자리를 구해 나가는 사람이 많기 때문이다. 그 빈자리를 메워 주는 것이 조선(북한)에서 건너와 일하는 종업원들이다. 실제로 6월 말에 어떤 상황이 벌어질지는 아직 모르겠다”고 ...
  • [2019 한국을 빛낸 창조경영대상] 맞춤형 지원·봉사로 나눔 극대화
    [2019 한국을 빛낸 창조경영대상] 맞춤형 지원·봉사로 나눔 극대화 유료 ... 경로잔치를 지원하고 있다. 또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과 함께 소아암 어린이를 위해 '희망나무심기 행사'를 시행하고 있다. 회사가 위치한 지역의 특색을 반영해 포도봉지 씌우기, 감자 캐기 등 농촌일손돕기 봉사활동도 시행한다. 이뿐 아니라 사회공헌 내실화를 위해 직원들의 재능기부를 통한 사회공헌활동을 시행하는 등 퍼주기식 환원을 탈피하고 선택적·맞춤형 지원과 봉사로 나눔의 의미를 극대화하고 있다. ...
  • [윤설영의 일본 속으로] 지방선거까지 덮친 저출산·고령화, 27%가 무투표 당선
    [윤설영의 일본 속으로] 지방선거까지 덮친 저출산·고령화, 27%가 무투표 당선 유료 ... 후보자 수가 정원에 미치지 못했다. 의원 2277명 가운데 612명, 즉 26.9%가 투표없이 당선됐다. 통계로 기록하기 시작한 1951년 이후 사상 최고치다. 저출산 고령화로 인한 '일손 부족' 현상이 지방 정치계에서도 나타나고 있는 것이다. 고령화율 43%의 시마네(島根)현 오쿠이즈모쵸(?出雲町)는 벌써 9번째 무투표 당선이 계속되고 있다. 이토하라 도쿠야스(?原?康·71)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