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임금상승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현장에서] 최저임금 당사자는 “동결”…민노총선 “삭감했으니 총파업”

    [현장에서] 최저임금 당사자는 “동결”…민노총선 “삭감했으니 총파업” 유료

    2년 동안 29.1%의 최저임금 인상을 경험한 당사자들은 '2020년 최저임금 1만원' 공약이 이행되길 원했을까. 이달 초 예상과는 사뭇 다른 설문 결과가 나와 눈길을 끌었다. 대통령 ... 그래픽=박경민 기자 minn@joongang.co.kr 정한울 한국리서치 여론분석 전문위원은 “최저임금 상승의 혜택을 받은 임시·일용직, 10인 미만 기업 종사자의 동결 요구가 높은 것은 소득은 ...
  • 미취업 청년 154만, 12년 만에 최다…취업 포기자 58만, 구직 청년의 3배

    미취업 청년 154만, 12년 만에 최다…취업 포기자 58만, 구직 청년의 3배 유료

    ... 44.1%를 나타냈다. 특히 3년 이상 장기 미취업자의 비율은 16.9%(26만 명)로, 1.6%포인트 상승했다. 안주엽 한국노동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은 “취업확률이 극히 낮은 상황에서 일자리를 찾기보다 부모의 도움으로 생활하고 있을 가능성이 있다”고 분석했다. 올해 5월 기준 졸업·중퇴 후 임금근로자로 첫 직장에 취업한 청년층의 평균 취업 준비 기간은 10.8개월이었다. 지난해 10.7개월이었던 것이 ...
  • '과속' 멈춘 최저임금, 노동생산성 반영했다

    '과속' 멈춘 최저임금, 노동생산성 반영했다 유료

    ━ 뉴스분석 내년에 적용될 최저임금이 시간당 8590원으로 결정됐다. 올해(시급 8350원)보다 2.87% 오른 금액이다. 2010년 이후 10년 만에 가장 낮은 인상률이다. 최저임금위원회는 ... 경제 상황을 반영했다고 보기 때문이다. 익명을 요구한 공익위원은 “(노동생산성이 반영된) 적정임금상승률과 근로장려세제(EITC)의 임금 보전성을 고려해 최저임금을 결정했다”고 말했다. 노동생산성 ...